2020.07.03 (금)

  • 흐림동두천 22.6℃
  • 흐림강릉 21.1℃
  • 흐림서울 25.6℃
  • 대전 21.5℃
  • 대구 20.3℃
  • 흐림울산 20.2℃
  • 광주 18.5℃
  • 맑음부산 20.6℃
  • 흐림고창 18.8℃
  • 제주 20.0℃
  • 흐림강화 22.1℃
  • 흐림보은 19.9℃
  • 흐림금산 19.2℃
  • 흐림강진군 19.6℃
  • 흐림경주시 20.2℃
  • 구름많음거제 20.2℃
기상청 제공

전문재배기술

배나무 시비관리

생장주기에 따라 분시, 수량 높고 품질 좋은 과실

비료 주는 시기는 생장주기에 따라 분시하여야 수량이 높고 품질이 좋은 과실을 얻을 수 있다. 배나무의 분시 비율은 (표 1)과 같다.


(1) 밑거름
배나무의 밑거름은 낙엽기부터 휴면기 중에 시용되는 비료로 겨울비료라고도 한다. 질소는 연간 시비량의 50~70%를 시용하고, 인산질 비료는 100%, 칼리는 50~60%를 시용한다. 특히 이때는 퇴비 및 석회(고토석회)를 기비로 주며 시비시기, 퇴비의 종류에 따라서 화학비료량을 가감해야 한다.

현재 우리나라는 질소질비료를 과다 시용하는 경우가 많은데 정확한 판단은 엽분석을 통한 영양진단을 해야 하나, 시간과 노력이 많이 소요되어 어려움이 많고, 개략적인 방법으로 낙엽상태, 가지와 눈의 상태를 보고 판단할 수 있는 방법이 있다.

신초 생장은 6월 하순~7월 상순에 그치고 신초 선단이 다소 비대하여 3장의 멈춤 잎이 붙어있는 것이 낙엽 전의 이상적인 가지이다(그림 1). 
낙엽 시기는 일반적으로 10월 하순경이고 1~2회 서리가 내릴 때 일제히 낙엽되는 것이 정상적인 상태이다. 낙엽기가 너무 빠르거나 늦은 현상은 수체의 영양상태가 정상이 아님을 나타내고 있는 것이다. 낙엽시기가 빠른 것은 양·수분의 부족이나 결실 과다 등으로 수세가 떨어진 경우이다. 

반대로 낙엽시기가 늦거나 오랜 기간에 걸쳐서 낙엽되는 현상은 질소 시용이 많았거나 생육 후기까지 질소가 너무 많이 흡수된 것으로 본다. 낙엽 된 후의 가지와 눈 상태를 보아 나무의 영양상태를 진단할 수 있다. 
금년 성장한 가지의 색과 생장 정도, 눈의 착색상태, 단과지의 착생 등이 나무의 영양상태를 보는 기준이 된다.

(표 2)에서 보면 수체 내 질소가 많이 흡수될 때 나타나는 현상은 신초의 경우 2차 생장되거나 가지 선단부분이 녹색을 띠고 연한 털이 있다. 정아는 잎눈이 많으며 가지는 도장되어 마디수가 22개 이상 되는 경우가 많다.

<팜&마켓매거진 7월호>에서는 배나무의 시비 관리를 자세히 볼 수 있습니다.

저작권자(C) 팜앤마켓.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관련기사






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