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7.28 (수)

  • 구름많음동두천 31.7℃
  • 구름조금강릉 31.6℃
  • 구름많음서울 33.8℃
  • 맑음대전 33.6℃
  • 맑음대구 31.5℃
  • 구름조금울산 31.0℃
  • 구름조금광주 31.5℃
  • 구름조금부산 31.0℃
  • 구름조금고창 33.5℃
  • 맑음제주 32.0℃
  • 구름많음강화 31.6℃
  • 맑음보은 30.5℃
  • 구름조금금산 31.6℃
  • 맑음강진군 32.2℃
  • 구름많음경주시 31.5℃
  • 구름조금거제 31.3℃
기상청 제공

<농업・농촌의 가치를 이끄는 사람들> 생활개선순창군연합회 임인숙 회장

“두릅, 고추, 밤 등 복합영농 하면서 회원들과 봉사활동에 보람”

“장류축제때 순창읍 전체를 국화로 진열하기 위해 생활개선회 회원님들이 직접 국화를 가식해서 약 4개월 정도 정성껏 키웁니다. 10월 초쯤에 순창읍에 공급하는데 올해는 장류축제를 개최한다고 하니 무척 설레고 기대됩니다. 지난해는 코로나19로 인해 축제가 취소되어 각 읍면사무소에 공급했는데, 국화 향기와 아름다운 모습에 군민들이 너무 좋아했거든요. 올해 장류축제가 개최되면 군민뿐 아니라 순창을 찾는 관광객들이 국화 향연에 감동하고 힐링할 수 있는 시간이 될 것 같아요. 볼거리, 즐길 거리, 먹거리 등을 선보이기 위해 신이 나서, 행복한 마음으로 준비하고 있습니다.”


혼자보다 함께하는 즐거움이 있다. 보이지 않은 봉사와 희생정신으로 순창의 생활개선회 역사성을 이어나가는 주인공. 농업농촌의 가치를 이끄는 농업인 단체는 생활개선순창군연합회이며, 중심적 역할을 하는 임인숙 회장이다. 두릅, 고추, 밤, 한우, 벼농사 등 복합영농하면서 회원들과 봉사활동에 보람을 느낀다며 미소를 지었다.


농업기술센터 생활자원 문형주 팀장은 “농업농촌에 대한 가치관이 다양해지고 있지만, 우리 생활개선회는 농업의 전통을 계승하고 발전시키면서 농업농촌을 지켜나가고 있다. 특히 임인숙 회장을 중심으로 회원님께서 자신의 농사일도 바쁜데도 어려움이 발생할 때마다 앞장서서 더 나은 농촌을 만들어나가는데 기여하고 있다”고 말했다.






장류축제 때 체험할 다양한 음식 준비
“올해 장류 축제를 할 수 있다니 얼마나 좋습니까? 장류축제 때 체험할 돈가스와 고추장 숯불구이 소스를 적극적으로 추진하여 방문객들과 함께할 것입니다.”


임인숙 회장은 “행사 1주일 전부터 회원님들이 직접 소스를 만들고 숯불구이 신선육을 손질한다. 돈가스 양념을 만들고, 맛있고 건강한 먹거리를 선보이기 위해 바쁜 시간을 보낸다. 농사일도 바쁜 시기인데도 회원들은 아낌없이 열정을 투자하여 순창의 맛을 알리고 있다. 지난해는 코로나19로 인해 축제가 없었는데, 올해 ‘할 수 있다’는 그 자체만으로도 너무 행복하다”고 말했다.
 
사실 장류축제장에서 숯불구이 체험장을 운영하려면 한 달 정도 교육을 받고, 음식 준비를 위해 일주일 정도 준비하면서 농사일도 해야 하므로 무척 고단하고 힘들 텐데도 적극적으로 참여하고 있다.


임 회장은 “행사장에서 손발이 척척 맞아 힘든 줄도 모르고 체험객과 함께한다. ‘순창에서 숯불구이 최고’라는 말을 들었을 때는 감동 그 자체”라고 강조했다.


발간된 <팜앤마켓매거진 7월호>에서 더 자세히 볼 수 있습니다.

저작권자(C) 팜앤마켓.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관련기사






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