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10 (수)

  • 구름조금동두천 25.8℃
  • 구름많음강릉 25.1℃
  • 구름많음서울 25.9℃
  • 대전 25.4℃
  • 대구 29.2℃
  • 흐림울산 29.9℃
  • 흐림광주 29.1℃
  • 흐림부산 29.7℃
  • 흐림고창 29.2℃
  • 구름많음제주 33.9℃
  • 구름조금강화 26.5℃
  • 흐림보은 24.0℃
  • 흐림금산 25.4℃
  • 흐림강진군 30.0℃
  • 흐림경주시 28.8℃
  • 흐림거제 29.0℃
기상청 제공

베스트농업기술센터

남원시 농업기술센터 고인배 소장

“농업트렌드 변화에 맞는 기술지원 강화”

농업의 경쟁력을 만들어내는 것은 무엇일까? 사람, 기술, 자본, 정보 등도 중요한 자원이겠지만 환경 변화에 따라 비전과 방향을 제시하며 농업의 힘을 모으는 리더십이다.

 

남원시 농업기술센터 고인배 소장이 바로 그 주인공이다. 소장으로 취임 하자마자 현재의 남원농업을 파악하여 미래의 지속 가능한 남원 농업을 실천하기 위해 현장에서 체감할 수 있는 사업 등을 적극 추진한다.

 

고인배 소장은 “우리 남원은 쌀, 파프리카, 상추, 복숭아, 포도, 딸기, 화훼 등 작목이 다양하면서 상품성이 좋다. 하지만 도시 소비자들에게 남원하면 대표되는 품목이 없어 아쉽다. 따라서 농업 트렌드 변화에 맞는 기술 지원을 강화하여 남원농업의 경쟁력을 배가하는데 중점 과제를 추진할 것이다. 부가가치 창출, 고용 창출, 청년농업인 육성, 기술 지원 등을 통해 남원농업 경쟁력을 확보하고 농업인들의 삶의 질도 향상 되도록 우리 농업기술센터 직원들과 함께 그 역할을 해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고인배 소장은 농업인, 농업현장이 신뢰하는 전국 최고의 농업기술센터를 만들겠다는 비전을 갖고 있다.

 

농업 트렌드 변화와 기술 보급 영역을 확장하기 위해 지원 체계를 구축하여 청년농업, 디지털농업, 농촌융복합, 치유농업, 기후 변화에 대응해 나갈 것이라고 한다.

 

또 현장에서 체감하는 사업·업무방향 전환과 역량 강화이다. 전국적으로 농업기술센터 직원 가운데 베이비부머 세대 은퇴와 신규 인력 증가에 따른 기술 보급 전문성이 부족하다. 남원시 농업기술센터에서도 현장의 다양한 기술 수요를 충족하기에는 역량이 미흡하기 때문에 센터 전문가를 양성하고 대면/비대면 맞춤형 교육, 과학영농 서비스를 추진한다.

 

아울러 지역농업 활성화와 경쟁력 향상을 위한 기술 지원을 펼쳐 남원 토종 미꾸리 산업화, 작목별협의체, 남원형 주작목 단지 등을 육성한다.

이에 따라 재배기술 상향 평준화를 위한 기술 보급 채널을 다양화하고 있다. 작목별 협의체를 품목 단위로 구성하고 유튜브 등도 추진하고 있다.

 

특히 남원시 농업기술센터 유튜브 구독자가 1만 명을 돌파했다는 것은 대단하다. 코로나19로 인해 농업인 교육이 어려워지고 각종 행사들이 취소되는 상황이 벌어지자 남원시 농업기술센터는 발 빠르게 유튜브를 개설했다. 올해 새해농업인 실용교육을 시작으로 품목별 단기 교육, 농업기술정보 홍보 안내 등 다양한 영상들을 제작하여 유튜브에 올렸다.  구독자 1만 명 돌파 기념에는 ‘오징어 게임’을 패러디하여 농업기술센터 직원들이 참여했다.

 

발간된 <팜앤마켓매거진 12월호>에서 자세히 볼 수있습니다.

저작권자(C) 팜앤마켓.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관련기사






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