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9 (수)

  • 흐림동두천 23.7℃
  • 흐림강릉 31.0℃
  • 서울 24.8℃
  • 흐림대전 28.1℃
  • 흐림대구 28.4℃
  • 흐림울산 26.0℃
  • 흐림광주 26.3℃
  • 흐림부산 23.2℃
  • 흐림고창 27.2℃
  • 구름많음제주 28.5℃
  • 흐림강화 24.1℃
  • 흐림보은 27.3℃
  • 흐림금산 27.4℃
  • 흐림강진군 25.9℃
  • 흐림경주시 25.2℃
  • 흐림거제 24.4℃
기상청 제공

병해충 방제 & 잡초

방가지똥Sonchus oleraceus는 국화과 한두해살이풀이다. 원산지는 유라시아 대륙으로 알려져 있지만, 극지를 제외한 전 세계에 오래전부터 퍼졌기 때문에 대부분 외래잡초로 분류하지 않는다. 

 

 

우리나라에는 중국을 거쳐 유입된 것으로 추정된다. 전국에 분포하고 있지만, 중북부 지방보다는 남부 지방에 더 많이 분포한다. 습기가 있는 환경을 선호해서 밭둑이나 논둑에 많고, 길가에서도 종종 보인다. 우리나라에서 월동이 가능하다.

 

‘방가지똥’라는 이름은 그 유래가 명확하지 않다. 방가지똥의 줄기를 자르면 흰 점액이 나오는데, 이것이 ‘방가지(방아깨비의 방언)’의 똥과 같다고 해서 붙여졌다는 설이 많이 퍼져있지만, 흰 점액이 나오는 것은 국화과 잡초 대부분이 보이는 특성이기 때문에 필자의 입장에서 설득력이 많이 떨어진다. 

 

 

애기똥풀처럼, ‘똥’이라는 단어는 분명 그 ‘똥’과 관련이 있을 확률이 매우 높지만, 방가지똥의 ‘똥’은 다른 의미가 있을 것 같다.

 

* 이 기사는 <팜앤마켓매거진 6월호>에서 더 자세히 볼 수 있습니다.

저작권자(C) 팜앤마켓.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관련기사






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