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22 (금)

  • 맑음동두천 12.3℃
  • 구름많음강릉 12.6℃
  • 구름조금서울 12.9℃
  • 맑음대전 13.3℃
  • 맑음대구 14.6℃
  • 구름조금울산 14.8℃
  • 맑음광주 15.1℃
  • 맑음부산 15.0℃
  • 맑음고창 15.3℃
  • 구름많음제주 16.7℃
  • 구름조금강화 14.0℃
  • 맑음보은 11.8℃
  • 맑음금산 10.7℃
  • 맑음강진군 15.9℃
  • 구름많음경주시 14.5℃
  • 맑음거제 15.2℃
기상청 제공

뉴스

가락시장 가격산출 방법 바뀐다!

‘특, 상, 보통, 하’ 체계 폐지
‘고가평균, 중가평균, 저가평균’ 체계로 개선

서울시농수산식품공사(사장 김경호)는 가락시장 개장 이래 36년 동안 제공해왔던 가격정보에 대해 대대적인 개선을 추진할 예정이다.


공사 홈페이지를 통해 제공되고 있는 가격정보는 기본적으로 당일 가격 서열에 따라 물량 가중치를 적용해 ‘특, 상, 보통, 하’로 산출되고 있다.


품목별로 물량 가중치는 상이하나 일반적으로 가격 상위 5%의 평균가격이 ‘특’, 35%가 ‘상’, 40%가 ‘보통’, 20%가 ‘하’ 로 산출된다. 이렇게 물량 가중치로 등급별 가격을 산출한 배경에는 생산자의 등급표기가 주관적이고, 축산물과 같이 공인된 등급 판정 제도가 없어 최종 소비지 도매시장에서 궁여지책으로 등급 아닌 등급 가격을 생성할 수밖에 없었다.


그러나 이러한 등급별(특, 상, 보통, 하) 가격정보는 품질 기준이 반영되지 않았음에도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에서 정한 품질등급이 가격에 반영된 것으로 오해를 불러일으키는 문제점을 안고 있다. 뿐만 아니라 같은 품질 등급의 농산물이더라도 시차를 두어 가락시장에 출하할 경우 반입물량에 따라 등급이 달라지는 모순이 발생한다. 이러한 문제들 때문에 가락시장 가격정보가 정확한 유통정보를 담아내지 못한다는 비판이 있어 왔다.


 공사는 그동안 유통정보개선 TF를 운영하고 해외사례 조사, 전문기관 연구용역 및 유통정보 이용자 설문조사 결과 등을 반영하여 향후에는 유통정보 이용자들의 가격정보에 대한 오해가 없도록 기존의 ‘특, 상, 보통, 하’ 체계를 ‘고가 평균, 중가 평균, 저가 평균’ 체계로 전환하여 제공할 계획이다.


 향후 전환되는 가격군별 물량 가중치는 전문기관 연구용역 결과를 참고하여 고가 평균은 상위 20%, 중가 평균은 중위 60%, 저가 평균은 하위 20%를 반영할 예정이며, 출하자의 거래방법 선택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품목별로 거래방법별 반입량 및 가격정보를 함께 제공할 계획이다.


 새롭게 개편 예정인 가격정보 체계는 우리나라와 거래형태가 유사한 일본의 가격정보 형태와 비슷하며, 유통정보 이용자 설문조사에서(76명 응답) 응답자의 74%가 개편방향에 대해 찬성했다.


 공사 김승로 유통조성팀장은 “이번 유통정보 체계 개편으로, 그간 경매 외에 다양한 거래방법이 도입되었음에도 거래방법별 물량과 가격이 다양하게 제공되지 못했던 문제점을 개선하여 유통정보 이용자들의 거래방법별 거래 비중 파악과 품목별 가격분포 등에 대한 이해도를 높여 유통정보 이용의 편리성이 높아질 것으로 기대한다.”며, “금년 내 시범운영 후 전산프로그램 보완 등 본격적인 개편에 들어 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C) 팜앤마켓.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관련기사






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