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29 (토)

  • 맑음동두천 -8.9℃
  • 맑음강릉 0.0℃
  • 맑음서울 -6.1℃
  • 맑음대전 -4.3℃
  • 구름많음대구 -1.3℃
  • 흐림울산 0.2℃
  • 구름많음광주 -0.9℃
  • 흐림부산 1.4℃
  • 흐림고창 -2.4℃
  • 흐림제주 4.5℃
  • 맑음강화 -4.6℃
  • 맑음보은 -6.2℃
  • 구름조금금산 -4.9℃
  • 흐림강진군 -0.4℃
  • 구름많음경주시 -1.1℃
  • 흐림거제 1.9℃
기상청 제공

뉴스

문영표 제17대 서울시농수산식품공사 신임 사장 취임

거래제도 다양화, 혁신적인 유통․물류 체계 개선 등 역점 추진 의지 밝혀

지난 1월 3일, 서울시농수산식품공사 제17대 사장으로 문영표 전 롯데마트 대표이사가 취임했다.

 

 

문영표 신임 사장은 취임사에서 “급변하는 유통환경 변화 속에서 지속 발전 가능한 공사와 도매시장으로 탈바꿈하기 위해 혁신의 중요성을 강조하며, 앞으로 공사 임직원과 함께 도매시장을 ‘미래 유통환경을 선도하는 시장’, ‘공감과 신뢰 회복으로 상생하는 시장’, ‘안전하고 믿음이 가는 친절한 시장’, 그래서 ‘언제나 오고 싶은 시장’으로 만들어가겠다.” 고 포부를 밝혔다.

 

그리고 이러한 시장을 만들기 위해 “다양한 의견 수렴을 통한 시장 내 소통 문화 확산을 위해 현장 중심의 조직을 운영하는 등 이해관계자들과의 소통과 현장 중심의 경영을 최우선으로 실천하겠다.”고 말했다.

 

또한 “이해관계 조정 기능을 강화하여 공사 본연의 역할 중 하나인 ‘중재’ 기능을 공정하고 균형감 있게 발전시켜 나아가야 하며, 철저히 공익적이고 사회적 가치 지향적인 미래 비전을 바탕으로 다양한 이해 관계자들의 애로사항 청취, 현장 공감, 갈등 해소 등을 위한 신뢰의 기반을 만들어 상생과 중재의 문화를 조성해나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가락시장 시설현대화사업을 차질 없이 추진하겠다.”며, “사업이 지연될수록 그 피해는 고스란히 전국의 생산자, 도매시장 유통인 그리고 2천만 수도권 시민을 포함한 소비자에게 돌아갈 수밖에 없다. 앞으로는 사업추진이 지연되지 않도록 사전 준비부터 철저히 소통, 관리하며 추진토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문 사장은 또한 “생산자와 소비자 이익보호를 위해 거래 제도를 다양화해야한다.”라고 강조하며, “경매제나 수의거래제도 모두 나름의 장․단점이 있는 만큼 농안법 입법 취지에 맞도록 거래 제도 간의 선의의 경쟁체제를 구축할 수 있도록 거래 제도를 다양화하여 생산자와 소비자의 권익을 보호하고 유통환경 변화에 적극 대처하겠다.”고 천명했다.

 

이외에도 “향후 도매시장은 생산자와 소비자 Needs를 충족시키는 공영도매시장의 역할을 명확히 하고, 실시간 거래정보 시스템 기반 상품이력 및 투명한 정산체계 구축으로 적극적인 생산자 지원은 물론, 소비자 Needs에 맞는 상품 구조 확대 및 비대면 공영도매시장으로의 역할 확대를 통한 소비자 지향적 사업구조로 혁신적 환경을 구축해야한다.”면서 이를 위한 ‘통합 데이터 관리체계 구축’, ‘빅데이터 기반 온라인 플랫폼’의 필요성 등을 강조하였고, “시설현대화사업 추진에 따른 재무건전성 확보”의 중요성도 역설했다.

 

마지막으로 직원들에게 “공익적 성과 중심의 조직문화로 탈바꿈해야 한다.”고 주문하며, “생산자․소비자․사회공헌의 공익성 기반의 성과중심으로 KPI(핵심성과지표)를 명확히 해야 하며, 조직의 소통과 협력을 위해서는 직원 상호 간 소통을 기반으로 서로를 이해하고 배려하는 마음이 무엇보다도 중요하다.”고 당부했다.

 

저작권자(C) 팜앤마켓.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관련기사






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