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19 (화)

  • 구름많음동두천 8.7℃
  • 흐림강릉 12.0℃
  • 박무서울 10.5℃
  • 대전 9.2℃
  • 구름많음대구 7.3℃
  • 구름많음울산 8.8℃
  • 구름많음광주 9.7℃
  • 구름많음부산 12.3℃
  • 구름조금고창 8.5℃
  • 구름많음제주 12.8℃
  • 흐림강화 9.2℃
  • 흐림보은 6.8℃
  • 맑음금산 8.0℃
  • 구름많음강진군 7.6℃
  • 흐림경주시 6.6℃
  • 구름많음거제 8.9℃
기상청 제공

뉴스

가락시장, ‘불법 거래 신고 시스템’ 운영

신고 핫라인 확대 운영

 서울시농수산식품공사(사장 박현출)는 최근 가락시장 ‘불법 거래 신고 시스템’ 운영 계획을 발표하면서 공정하고 투명한 가락시장을 만들어가겠다고 밝혔다.
공사는 ‘불법 거래 신고 시스템’ 운영으로 중도매인 점포 전대, 허가권 대여, 불법 개인 위탁 등 불법 행위를 효율적으로 신고·접수 및 조치하여 불법․편법적인 거래 행위를 근절하여 공영도매시장으로서의 위상과 기능을 재정립하고, 시장 경쟁력 확보 및 영업 활성화를 도모할 계획이다. 
2018년 4월 9일부터 시행하는 불법거래 신고 시스템은 ‘불법거래 신고 포상금제’ 시행, ‘불공정거래 신고센터’ 운영, ‘불법거래 신고 핫라인(hot line)’ 확대 운영으로 이루어졌다고 밝혔다.
‘불법거래 신고 포상금제’는 청과부류 중도매인의 점포전대와 중도매업 허가권 대여 행위에 대하여 공사에 행정 처분이 가능한 입증 자료를 제출한 실명 신고자에 대하여 위법 사실이 확인되고, 행정 조치를 한 후 소정의 포상금(신고 1건당 50만원, 신고자 1인당 연 100만원 이내)을 지급한다는 계획이다.
또한 공사에서는 중도매인 직접거래품목(상장예외품목) 신고소에 ‘불공정거래 신고센터’를 24시간 운영하여 신고자들이 편리하게 불법거래 행위를 신고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강성수 시장개선팀장은 “신고 시스템 시행과 지속적 단속 추진으로 점포 전대 등 불법 행위 근절하겠으며, 공사가 추진하는 업무, 관련 법규, 판결 결과들을 유통인들에 알려 선의의 피해가 가지 않게 하고, 법규 준수 영업으로 공정한 거래 질서를 확립해나가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C) 팜앤마켓.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관련기사






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