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3.18 (수)

  • 맑음동두천 10.6℃
  • 맑음강릉 16.0℃
  • 맑음서울 10.8℃
  • 맑음대전 11.0℃
  • 맑음대구 11.1℃
  • 맑음울산 11.5℃
  • 맑음광주 13.2℃
  • 맑음부산 12.0℃
  • 맑음고창 13.2℃
  • 맑음제주 14.3℃
  • 맑음강화 13.2℃
  • 맑음보은 5.0℃
  • 맑음금산 7.2℃
  • 맑음강진군 10.4℃
  • 맑음경주시 9.5℃
  • 구름조금거제 12.3℃
기상청 제공

뉴스

금년 신선농산물 수출 역대 최고치

농가소득 연계 신선 수출 확대
향후 수출의 사회적 가치 제고

 11월말(잠정치 기준) 신선농산물 수출은 11.6억불로 전년 동기 대비 18.9% 증가했고, 역대 최고치를 기록했던 2013년도 11월말 수출실적 10.8억불 보다는 6.9% 증가한 실적을 보이고 있다.
 특히, 중국‧미국 등의 홍삼 수요 증가로 인삼류(169백만불, 23.5%) 수출 증가세가 두드러졌고, 한국산 배 인지도 향상에 따른 베트남 수출 확대, 對홍콩 포도 수출 상승 등으로 과실류(278, 15.6) 수출도 큰 폭으로 증가했으며, 아세안지역 딸기 수출 증가 등으로 채소류(250, 7.5) 수출도 늘어났다.
주요 국가별로 보면 일본은 파프리카(6.0%)와 김치(24.3), 중국은 인삼(47.9)과 유자차(22.0), 미국은 배(16.1), 인삼(14.8) 수출이 크게 늘었다.
특히, 동남아지역은 한류 열풍과 이를 활용한 시장개척사업 추진으로 신선농산물 수출이 11월말 기준 전년 대비 43.5%나 증가했다.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 사장 이병호)에 따르면 금년 신선농산물 수출이 역대 최고치를 기록할 전망이다. 
품목별로는 한국산 딸기에 대한 높은 인지도로 싱가포르와 태국 등 중심으로 딸기(12.6%) 수출 성장세가 꾸준하고, 베트남의 가정용 중‧소과배 수요 증가 등으로 배(60.6%) 수출이 큰 폭으로 증가하였으며, 높은 당도로 한국산 포도 인기가 높아지면서 포도 수출(52.5%) 증가세도 두드러졌다.
이같은 신선농산물 수출 증대 배경에는 aT가 금년 부터 수출지원사업 추진 방향을 신선 및 국산원료 비중이 높은 가공식품 위주 지원으로 수출지원사업을 개편한 것이 주효했던 것으로 보인다.
 aT는 신선농산물 및 국산원료 사용 가공식품 우대지원제도를 도입했다. 또 신선농산물 품목별 수출통합조직 육성 및 NongZip 구축으로 수출용 농산물 안전성 강화, 품질관리, 수출창구 단일화를 추진했다.  
또한, 한국 신선농산물 전문 판매점인 K-Fresh Zone을 태국 등 3개국 18개 매장으로 확대한 것도 수출확대에 기여한 것으로 평가되고 있다.

 신현곤 식품수출이사는 ‶농가소득과 밀접한 신선농산물 수출이 크게 증대된 것은 대단히 고무적인 현상″이라고 하며, ‶내년에도 신선농산물 수출증가세가 지속될 수 있도록 사업역량을 집중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C) 팜앤마켓.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관련기사






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