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3 (금)

  • 맑음동두천 15.6℃
  • 맑음강릉 19.7℃
  • 연무서울 13.2℃
  • 맑음대전 16.8℃
  • 맑음대구 17.4℃
  • 맑음울산 17.9℃
  • 구름조금광주 16.5℃
  • 맑음부산 18.7℃
  • 구름조금고창 14.3℃
  • 맑음제주 14.1℃
  • 맑음강화 12.8℃
  • 맑음보은 14.7℃
  • 맑음금산 15.3℃
  • 맑음강진군 16.8℃
  • 맑음경주시 17.5℃
  • 맑음거제 16.8℃
기상청 제공

뉴스

전체기사 보기

고흥군, 농업인력지원 상황실 운영

코로나19 장기화 농촌인력 부족 선제적 대응

고흥군(군수 송귀근)은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되고 있어 외부 인력 수급 및 외국인 근로자 안정적 공급 차질에 우려가 커지고 있는 상황에 대비하여 4월 1부터『농업인력지원 상황실』을 운영하여 농촌인력지원에 선제적으로 대응해 나간다고 밝혔다. 고흥군 마늘·양파 재배농가는 7,162농가로 재배면적은 1,608ha(마늘 1,235ha, 양파 373ha)에 해당하는 마늘, 양파 주산지로 수확철인 4~6월 기간 중 2만5천여명의 작업 인력이 필요하며 그중 외부로부터 유입되는 인력이 50%를 차지하고 있으나, 코로나19로 인하여 외부 인력이 들어오기 어려운 현 상황을 감안할 때 농가의 인력 수급은 어려움이 있을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이에 따라, 고흥군은 농번기철(마늘, 양파 수확기철) 농촌인력 부족에 대응하기 위하여 농업인력 지원 상황실을 운영, 농업 인력 수급 현황 및 전망을 분석하고 외국인 근로자 관련 현황 모니터링 등을 통하여 농업인력 공급 안정화에 선제적으로 대응해 나갈 계획이다. 또한, 고흥군과 정부에서 지원하는 농촌인력지원센터(풍양농업, 팔영농협)와 협력하여 농번기철 부족한 인력 수급에 총력을 기울이고, 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하여 고흥군 보건소와 연계하








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