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0.05 (수)

  • 흐림동두천 13.8℃
  • 흐림강릉 13.2℃
  • 흐림서울 16.7℃
  • 흐림대전 15.6℃
  • 구름많음대구 17.0℃
  • 구름조금울산 15.7℃
  • 흐림광주 15.4℃
  • 구름조금부산 17.5℃
  • 흐림고창 12.9℃
  • 흐림제주 19.1℃
  • 흐림강화 15.4℃
  • 흐림보은 14.7℃
  • 흐림금산 13.8℃
  • 흐림강진군 15.5℃
  • 구름많음경주시 14.3℃
  • 구름조금거제 18.1℃
기상청 제공

충주시농업기술센터, ‘천적 활용’ 해충 종합방제 추진

충주시농업기술센터(소장 어윤종)는 28일 친환경농업 정착을 위해 한살림시설채소연구회(회장 홍명성) 회원 6명과 함께 해충 종합방제기술을 시범 운영 중이라고 밝혔다.

 

농기센터는 지난 3월부터 유기농 시설고추, 수박에 천적을 활용한 해충종합방제기술을 시범적으로 적용해 향후 관내 해충방제 기술지도에 큰 지표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센터는 이번 시범 운영을 통해 진딧물, 총채벌레, 가루이, 응애 등 주요 해충 예방에 효과적인 콜레마니진디벌 등 5종의 천적을 토양관리단계인 지난 3월부터 순차적으로 방사해 왔다.

 

 

아울러, 해충밀도가 높은 지역에는 천적 방사와 함께 유기농 자재 사용을 병행하고 참깨, 채송화 등 천적 유지 식물도 재배해 방제의 효율성을 높이고 있다.

 

센터는 천적을 활용한 해충종합방제를 통해 농업인들이 화학농약에 노출되는 시간을 줄이고 연간 10회 이상 실시되던 방제를 1회로 줄이는 등 긍정적인 성과를 통해 참여 회원들의 호응을 얻고 있다고 밝혔다.

홍명성 회장은 “농업인과 작물의 건강을 함께 지킬 수 있는 친환경 방식을 배우게 되어 기대가 크다”며 “실제 경영에도 적용할 수 있도록 시범 운영의 성공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어윤종 소장은 “딸기 외 시설과채류에 처음 시도하는 만큼 성공할 수 있도록 현장 지도를 강화하고 있다”며 “천적 활용기술을 조기에 정착시키기 위해 앞으로 연계 사업을 확대해 가겠다”고 전했다.

 

저작권자(C) 팜앤마켓.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관련기사






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