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9 (수)

  • 흐림동두천 23.6℃
  • 흐림강릉 31.1℃
  • 서울 24.8℃
  • 흐림대전 27.9℃
  • 흐림대구 28.3℃
  • 흐림울산 25.9℃
  • 흐림광주 26.1℃
  • 흐림부산 23.4℃
  • 구름많음고창 27.3℃
  • 구름많음제주 28.6℃
  • 흐림강화 24.6℃
  • 구름많음보은 27.3℃
  • 흐림금산 27.4℃
  • 흐림강진군 25.2℃
  • 흐림경주시 25.6℃
  • 흐림거제 24.7℃
기상청 제공

청주시, 과수화상병 적기 방제와 현장 예찰 강화

5월부터 4회에 걸쳐 과수화상병 사전예방 지도 총력

청주시농업기술센터가 5월부터 11월까지 총 4회에 걸쳐 사과·배 재배 농가를 대상으로 과수화상병 사전 차단을 위해 예찰에 총력을 기울일 예정이다.

 

 

과수화상병은 전염이 빠르고 치료가 어려워 식물방역법에 따라 국가검역 병해충으로 관리되고 있으며, 발생과원은 폐원하고, 발병지에서는 3년간 사과·배 등 대부분의 과수를 재배할 수 없게 된다.

 

청주시는 사과·배 농가(285 농가 166.6ha)에 6천9백여만 원을 투입해 3회 사전방제 약제 공급했고 각 농가에서는 개화 전 방제를 완료했으며, 전국적으로 구축된 화상병 예측정보시스템에서 제공하는 개화 후 방제 적기에 따라 2회 적용 약제를 처리할 예정이다.

 

한편 과수화상병 예찰은 5월, 6월, 7월, 11월 연 4회 실시하며, 과수화상병 증상 발현 유무를 전수 조사한다.

 

사과·배 전 농가를 대상으로 예찰을 추진해 의심증상 발견 시 즉각 조치를 취해 발생 피해를 최소화할 예정이다.

 

청주시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과수화상병은 사전예방이 최선이므로 농가에서는 소독을 철저히 하고 의심주 발견 시 농업기술센터에 지체 없이 신고해 달라”고 말했다.

 

저작권자(C) 팜앤마켓.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관련기사






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