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20 (수)

  • 구름많음동두천 2.7℃
  • 구름많음강릉 7.9℃
  • 맑음서울 5.2℃
  • 맑음대전 4.8℃
  • 맑음대구 7.3℃
  • 맑음울산 8.9℃
  • 구름많음광주 7.9℃
  • 구름많음부산 10.6℃
  • 구름조금고창 6.4℃
  • 흐림제주 13.8℃
  • 맑음강화 4.7℃
  • 흐림보은 2.0℃
  • 흐림금산 2.4℃
  • 흐림강진군 8.9℃
  • 구름조금경주시 7.2℃
  • 구름많음거제 10.4℃
기상청 제공

보성군4-H 정하택 회원, 제4회 근현대 민간기록물전 대상

보성군에서 육성하고 있는 보성군 4-H본부(회장 정정수) 정하택 회원이 지난 7일 프레지던트 호텔에서 열린 2021 지방문화원의 날 기념행사에서 ‘제4회 근현대 민간기록물 공모전’부문 대상을 수상했다.

 

  ‘제4회 근현대 민간기록물 공모전’은 한국문화원연합회가 지역문화의 정체성 인식을 제고하고 기록물의 중요성을 알리기 위하여 2018년부터 시행하고 있는 공모전이다.

 

  올해 제4회 근현대 민간기록물 공모전에 정하택 회원은 4-H활동을 하며 기록한 ‘4-H 통일벼 다수확’관련 내용을 과제장으로 응모하여 문화체육관광부장관상인 대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으며, 수상작은 국립농업박물관에 전시될 예정이다.

 

  통일벼는 1966년에 개발되어 시험재배를 거쳐 1972년부터 우리나라 전국으로 확대‧보급된 벼 품종으로, 당시의 다른 품종들보다 30% 정도 높은 생산성을 보여 70년대 우리나라 식량 자급을 이루게 한 녹색혁명의 주역인 품종이다.
 
  대상을 수상한 정하택 회원은 “그동안 4-H회의에 제출한 많은 과제활동들이 밑거름이 되어 농업‧농촌이 발전해 왔다.”며 “4-H회의 지속적인 관심을 가져주시기를 부탁드리고, 앞으로도 기록물의 소중함을 깨닫고, 기록하고 메모하는 습관을 유지하겠다.”고 수상소감을 밝혔다.

저작권자(C) 팜앤마켓.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관련기사






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