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9 (수)

  • 흐림동두천 23.7℃
  • 흐림강릉 31.0℃
  • 서울 24.8℃
  • 흐림대전 28.1℃
  • 흐림대구 28.4℃
  • 흐림울산 26.0℃
  • 흐림광주 26.3℃
  • 흐림부산 23.2℃
  • 흐림고창 27.2℃
  • 구름많음제주 28.5℃
  • 흐림강화 24.1℃
  • 흐림보은 27.3℃
  • 흐림금산 27.4℃
  • 흐림강진군 25.9℃
  • 흐림경주시 25.2℃
  • 흐림거제 24.4℃
기상청 제공

전문가 코너

<토마토 재배기술3> 수량 확대 토마토 재배 환경 조건

온도

토마토는 고온에서 생육이 빠르고 꽃눈분화 및 개화기가 촉진되지만 꽃 수가 적고 꽃이 작다. 그러나 저온에서는 생육이 지연되어 초장이 짧으나 잎이 크고 꽃눈분화 및 개화기는 늦지만 개화 수가 많고 꽃이 크다. 이 때문에 고온에 비교적 작은 과실이 되고 저온에서는 자실 수가 많고 과실이 크다.

 

주야의 온도 교차가 있는 것이 착과비대, 과실 생산에 알맞다. 토마토 식물체의 정상적인 생장과 발달 그리고 과실 착과에 적합한 낮 온도의 범위는 21∼29.5℃이고, 밤 온도의 범위는 15.5∼21℃이다.

온도를 기초로 할 때 재배한계는 10.5℃ 이상, 30℃ 이하이다. 토마토 잎의 적정 온도는 20∼22℃ 사이이다. 토마토는 외기대비 6℃ 이상 고온이 되면 잎말림 증상이 심해지며 광합성속도가 떨어져서 착과율이 낮아질 수 있다.

 

 

토마토는 광포화점(식물의 호흡작용에서 빛을 더 강하게 비추어도 광합성량이증가하지 않을 때의 빛의 세기)이 7만 룩스로 강한 광선을 요구하는 작물이다.

 

약광 조건에서는 개화 수가 적어지고 건전한 꽃가루가 적어서 착과가 불량하며 착과된 과실의 생육도 좋지 못해 공동과(속빈 과실)가 되고 착색도 불량하다. 이 때문에 우리나라에서 토마토의 생산력은 일사량이 많은 봄, 가을에 높고 일사량이 적은 겨울에는 낮다.

 

과실 생장은 광 에너지와 직접적으로 관련되어 있어 똑같은 광 에너지를 받았으나 일장의 길이가 길어질 경우 과실 수량은 증가됐다는는 보고가 있다.

 

따라서 광 강도가 낮을 때 광의 보충은 낮 시간 중 광 강도를 높이기 위한 시도보다는 광 조사 시간을 연장하는 것이 상당히 효과적이다.

 

* 이 기사는 <팜앤마켓매거진 6월호>에서 더 자세히 볼 수 있습니다.

저작권자(C) 팜앤마켓.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관련기사






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