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2.01 (수)

  • 흐림동두천 -0.4℃
  • 구름조금강릉 5.9℃
  • 안개서울 0.9℃
  • 구름많음대전 3.9℃
  • 구름많음대구 -1.0℃
  • 흐림울산 6.6℃
  • 구름많음광주 3.5℃
  • 구름많음부산 7.7℃
  • 흐림고창 4.1℃
  • 구름조금제주 9.1℃
  • 구름많음강화 -2.5℃
  • 구름많음보은 1.0℃
  • 흐림금산 5.6℃
  • 구름많음강진군 0.9℃
  • 흐림경주시 -2.6℃
  • 구름많음거제 3.4℃
기상청 제공

농림축산식품

올해 김장비용, 22만 1389원

11월 10일 기준 전년 대비 9% 하락

올해 김장비용은 전년보다 크게 하락했다. 11월 10일 기준 전년 대비 9% 하락한 22만 1389원이며, 2주 전보다 13% 하락해 김장비용 부담이 다소 감소했다.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사장 김춘진) 조사 결과, 11월 10일 기준 배추 20포기 김장비용은 22만 1389원으로, 전년 동기(24만 3575원)보다 9.1% 하락한 것으로 나타났다.

 

 

공사는 주요 김장재료 14개 품목에 대해 전국 17개 전통시장과 27개 대형유통업체의 가격을 조사한 결과, 본격적인 김장철을 앞두고 김장비용 하락세가 이어지고 있다.

 

이번 조사 결과는 2주 전(10월 27일)의 25만 4546원보다 13% 하락했으며, 1주 전(11월 3일)의 24만 3959원과 비교해도 9.3% 낮은 가격이다. 한국농촌경제연구원(KREI)의 김장의향조사에 따르면 ‘11월 중순부터 12월 상순’의 김장의향이 전체의 74.6%를 차지했다. 현재 하락 추세가 당분간 유지될 것으로 보여 올해 김장비용은 전년보다 낮게 유지될 것으로 예상된다.

 

품목별로 살펴보면, 김장재료 중 비중이 큰 배추 가격이 하락하면서 김장비용이 낮아진 것으로 파악된다. 11월 10일 배추 가격은 포기당 3235원(상품 기준)으로 2주 전보다 29.3% 하락했고, 전년보다도 23.2% 낮은 수준이다. KREI에 따르면 김장철에 공급되는 가을배추 생산량은 전년보다 10.4% 증가한 것으로 조사돼 공급이 충분한 상황이다.

 

그밖에 11월 10일 기준으로 고춧가루, 깐마늘, 쪽파, 새우젓 가격이 전년보다 낮아짐에 따라 전체 김장비용 하락에 영향을 준 것으로 보인다.

 

소금은 전년보다 소폭 상승한 가격 수준에서 유지되고 있고, 무의 경우 전년보다 가격이 높은 상황이나 수확되는 산지가 확대됨에 따라 최근 가격이 빠르게 낮아지고 있다.

 

정부는 김장재료 수급 안정을 위해 김장철 동안 건고추·마늘·양파 비축물량 1만 톤과 천일염 500톤을 시장에 공급하고, ‘농축수산물 할인지원’ 사업을 통해 대형마트·전통시장 등에서 김장재료 할인 판매를 진행하고 있다. 1인당 최대 2만원, 전통시장에서는 최대 3만원까지 할인받을 수 있어 체감하는 김장비용은 더 낮을 것으로 예상된다.

 

배옥병 수급이사는 “본격적인 김장철을 앞두고 올해 김장비용은 하향 안정세를 보이고 있다”라며, “정부와 협심해 소비자의 김장 물가 완화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저작권자(C) 팜앤마켓.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관련기사





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