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10 (화)

  • 맑음동두천 -1.9℃
  • 맑음강릉 4.1℃
  • 맑음서울 3.6℃
  • 맑음대전 3.1℃
  • 맑음대구 3.9℃
  • 맑음울산 7.0℃
  • 맑음광주 5.1℃
  • 맑음부산 8.5℃
  • 맑음고창 4.3℃
  • 맑음제주 11.6℃
  • 맑음강화 0.4℃
  • 맑음보은 -1.2℃
  • 맑음금산 2.7℃
  • 맑음강진군 3.0℃
  • 맑음경주시 0.5℃
  • 맑음거제 5.6℃
기상청 제공

뉴스

태안군, 태풍 ‘링링’ 피해농가 인력 지원!


태안군이 제13호 태풍 ‘링링’으로 발생한 농가 피해 복구를 위해 팔 걷고 나섰다.

군에 따르면 9월 9일 기준으로 태풍 피해를 입은 29농가(과수 13농가, 인삼 8농가, 하우스 6농가, 벼 등 2농가)가 500여 명의 인력 지원을 신청했다.


이에 10일 태안군 공직자 30명과 충남도청 공직자 30명이 태안읍 일대의 과수 낙과 피해현장을 찾아 긴급 인력지원에 나섰으며, 11일까지 7농가에 147명의 군 공직자와 군부대 인력 등을 투입해 태풍 피해를 입은 인삼시설 철거, 낙과줍기, 벼 세우기 등을 실시하고, 16일부터 20일까지 20농가에 424명이 인력지원에 나설 계획이다.


이와 함께 군은 피해농가 복구 인력 지원 소요량을 추가로 파악해 추석명절 이후 군 전부서 일손돕기를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가세로 군수는 “태풍 피해 상황을 철저히 조사해 누락되는 사례가 없도록 하겠다”며 “모든 행정력을 집중해 최대한 빠른 시일 안에 태풍 피해를 복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인력 지원이 필요한 태풍 피해 농가는 각 읍·면사무소 또는 군 농정과로 신청하면 된다.

저작권자(C) 팜앤마켓.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관련기사






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