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24 (일)

  • 구름조금동두천 14.9℃
  • 맑음강릉 20.3℃
  • 구름많음서울 15.0℃
  • 구름많음대전 17.9℃
  • 구름많음대구 22.1℃
  • 구름많음울산 21.2℃
  • 구름많음광주 17.6℃
  • 구름많음부산 19.6℃
  • 구름많음고창 14.5℃
  • 구름많음제주 19.6℃
  • 구름많음강화 13.3℃
  • 구름많음보은 18.1℃
  • 구름많음금산 15.7℃
  • 구름많음강진군 19.0℃
  • 구름많음경주시 21.1℃
  • 구름많음거제 19.2℃
기상청 제공

마늘 ‘대사니’ 농가 보급

농가실증 보급, 2022년부터 18ha 보급 계획

제주도내 재배되고 있는 주품종 남도마늘 종구의 계속적인 사용과 바이러스 감염 등에 의해 생산성이 떨어지면서 제주에 알맞은 신품종 마늘 ‘대사니’ 농가 보급에 나선다.


 제주특별자치도농업기술원(원장 정대천)은 2019년 9월부터 2020년 6월까지 신품종 마늘 ‘대사니’ 보급을 위해 5농가 2.1ha 실증시험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2018년 기준 도내 마늘 재배면적은 2,024ha에 조수입 946억 원으로 제주지역 대표 월동채소 작목이나 주품종 남도마늘이 생산성 저하로 우량종구 공급이 시급한 실정이다.


 신품종 마늘 ‘대사니’는 남도마늘에 비해 구중이 무거워 수량이 18% 많을 뿐만 아니라 잎마름병에 강하고 주아 증식에 이용되는 대주아 발생 비율이 높은 장점을 가지고 있다.


 2016년 국립종자원에 품종보호출원해 2019년 말에 품종보호등록 예정이다.

 이번 농가 실증시험은 마늘 주산지인 동부 2, 서부 3개소 등 총 5개소에서 남도마늘과 생육특성, 수량, 농가 기호도 등 비교·평가해 ‘대사니’ 홍보 및 종구 생산사업에 반영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마늘 우량종구 공급을 원하는 농가가 증가함에 따라 2017년 9월부터 조직배양구 생산에 착수해 순화구 3차 증식과 농가 채종포 증식을 거쳐 2022년부터 18ha 재배분량 8,424천개 우량종구를 매년 농가에 공급할 예정이다.


 농업기술원에서는 마늘 우량종구 생산을 위해 2019년 농림축산식품부 종자산업기반구축 공모사업 예산 20억 원(‘19~‘20년)을 확보해 저장시설 500㎡, 조직배양구 순화시설 330㎡, 조직배양구 증식시설 4,620㎡, 농기계 5종 등을 갖춰 원활하게 공급할 수 있도록 준비하고 있다.

저작권자(C) 팜앤마켓.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