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08 (월)

  • 흐림동두천 23.3℃
  • 흐림강릉 25.3℃
  • 박무서울 24.2℃
  • 대전 23.3℃
  • 흐림대구 26.8℃
  • 흐림울산 24.7℃
  • 흐림광주 26.1℃
  • 흐림부산 24.6℃
  • 흐림고창 26.5℃
  • 구름많음제주 31.0℃
  • 흐림강화 22.5℃
  • 흐림보은 22.8℃
  • 흐림금산 23.2℃
  • 흐림강진군 26.5℃
  • 흐림경주시 27.1℃
  • 흐림거제 24.9℃
기상청 제공

논산시, 특허균 미생물제 확대 보급 나서

특허균 활용해 작물병 예방·생육 촉진… 생산성 증대 기대

농업기술센터, 유기 농자재 등록하는 등 상용화 추진도 

 

 

논산시가 특허균 미생물제를 적극 활용해 채소류 작물병 예방과 친환경 농산물 생산 증대에 나선다.

 

논산시 농업기술센터에 따르면 지난해부터 시험적으로 500여 농가에 약 20톤의 특허균 미생물제를 배부했는데 농가 반응이 매우 좋다고 한다. 이에 6월 이후 미생물 배양시스템 가동의 속도를 높여 관내 농업인에게 기준에 맞게 공급할 계획이라 밝혔다.

 

특허균 미생물제는 바실러스 벨레젠시스(Bacillus velenziz) 2종으로, 논산시 특허균주 NS05는 딸기와 오이 등의 작물에서 발병하는 흰가루병, 탄저병, 시들음병 방제와 작물생육 촉진에 효과가 탁월하다고 알려졌다.

 

농촌진흥청 특허균 GH1-13은 감자, 고추, 토마토, 딸기의 균핵병, 역병, 탄저병, 무름병 등에 대한 항균 효과가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논산시농업기술센터는 병으로 인한 농가 피해를 예방하는 것은 물론 뛰어난 특허균 효과로 방제 횟수를 최소화해가며 영농 비용을 절감한다는 목표다. 이를 위해 지역대학 산학협력단 및 시험연구소와 협업해 작목별 실증시험을 수행하고 있다. 다양한 효과를 입증해 유기 농자재로 등록하고 제품 상용화도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백성현 논산시장은 “특허균 미생물제를 관내 농업인에게 무료로 공급해 농가 생산비 부담을 낮추려 한다”며 “다양한 바이오 기술의 특성과 활용법을 농촌사회와 공유하며 지역 농업의 가치를 높이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C) 팜앤마켓.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