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20 (목)

  • 구름많음동두천 33.9℃
  • 구름많음강릉 30.3℃
  • 구름많음서울 35.1℃
  • 구름많음대전 31.9℃
  • 흐림대구 28.4℃
  • 흐림울산 25.7℃
  • 흐림광주 23.9℃
  • 흐림부산 24.6℃
  • 흐림고창 24.9℃
  • 제주 23.2℃
  • 구름많음강화 30.5℃
  • 구름많음보은 28.0℃
  • 흐림금산 28.3℃
  • 흐림강진군 21.4℃
  • 흐림경주시 28.6℃
  • 흐림거제 23.4℃
기상청 제공

귀농/도시·치유농업

공주시 스마트팜 엽채류, 귀농인 한기촌 대표

“스마트팜, 결코 만만히 볼 사업 아니에요”

귀농 3년차 한기촌 대표는 스마트팜 설비를 준비하고 작물을 선택해 기르고, 판로를 찾는 데까지 훌륭한 멘토의 필요성을 비로소 실감했다고 강조한다. 

 

“귀농 도전이 쉽지 않은 문제가 됐습니다”라고 말문을 여는 공주시 이인면의 한기촌 대표다.

 

“제가 귀농한 3년 전에도 청년에게 지원되는 최대 3억 원의 자금으로 땅을 사고 스마트팜에 들어가는 시설, 장비를 갖춰 작물을 재배하기가 넉넉지 못했는데, 지금은 같은 면적과 규모의 스마트팜을 갖추는 데만 그때보다 1.5배의 비용을 쏟아부어야 할 정도로 자재값, 땅값, 인건비, 전기료 등이 많이 올랐다”고 한다.

 

이어 그는 “귀농, 스마트팜이 마냥 장밋빛은 분명 아니다. 귀농을 선택하고 도전하는 일에 더욱 철저한 준비와 계획을 세워야 한다”고 말한다.

 

그는 “서울에서 태어나 대학까지 마치고 직장생활을 계속하다 귀농을 결정하고 이곳 공주에서 지금은 채소를 키우고 있다”며 “귀농 3년 차이지만 여전히 부족한 점이 많아 농사일은 계속 배우고 있는 초보 농부”라고 자신을 소개한다.

 

훌륭한 ‘멘토’를 만나 귀농에 큰 도움 받아

한기촌 농가의 600평 규모의 스마트팜 하우스에서는 컬리플라워, 포기상추, 미니양배추, 브로컬리 등을 시기에 맞춰 재배하고 있다. 지금은 컬리플라워, 포기상추가 무럭무럭 자라고 있다. 공주시 이인면은 딸기와 오이가 유명한 지역이다. 대다수 시설하우스는 딸기나 오이를 키우지 한기촌 대표와 같이 엽채류를 선택하는 이는 많지 않다.

 

 

“귀농을 결정하고, 뭘 키울까? 나한테 맞는 게 뭐가 있을 까? 답을 얻기 위해 이곳저곳을 많이 찾아 갔다”는 그는 “고흥 딸기농장, 영광 망고농장 등 여러 곳을 가 보고, 결국 공주 쌈박스 사장님을 만나고 조언을 많이 듣고 배우면서 다양한 채소를 키울 수 있다는 생각에 엽채류를 주 작물로 선택했다”고 한다.

 

그의 스마트팜은 분무수경재배 설비를 갖추기 위해 변신을 계속하고 있다. 분무수경재배 설비를 갖춰 선 자세로 농작업을 해 노지농사 보다 노동력이 크게 줄어든다고 한다.

 

그는 “제가 귀농을 선택하고 정착하는 데는 공주 쌈박스 농장주 이충일 대표의 도움이 컷다”고 한다. 스마트팜 설비를 갖추는 것에서부터 작물을 선택하고 재배하는 일, 판로를 찾는 것까지 좋은 멘토의 중요성을 비로소 실감했다고 한다.

 

 

 

더욱 자세한 내용은 <팜앤마켓매거진 2023년 5월호>에서 만나 보실 수 있습니다. 

저작권자(C) 팜앤마켓.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