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12 (수)

  • 구름많음동두천 24.5℃
  • 구름많음강릉 19.5℃
  • 구름많음서울 25.2℃
  • 맑음대전 24.8℃
  • 흐림대구 20.2℃
  • 구름많음울산 19.3℃
  • 맑음광주 27.6℃
  • 구름많음부산 23.5℃
  • 맑음고창 27.7℃
  • 구름많음제주 20.3℃
  • 구름많음강화 24.0℃
  • 구름많음보은 22.0℃
  • 구름많음금산 23.3℃
  • 구름많음강진군 27.2℃
  • 흐림경주시 18.7℃
  • 흐림거제 22.4℃
기상청 제공

<편집장의 글> 기자의 가슴을 뛰게 하는 신세대 농촌지도사

나는 농식품 전문지 기자이다.

현장을 취재하다 보면 노력의 성과와 실패를 듣게 된다.

농사도 국가대표들이 운동에 임하는 자세와 같다. 매일 농부는 다짐을 하며 부지런히 움직인다.

한 번의 실수로 일 년의 농사를 망칠 수 있기 때문이다.

혹자는 ‘한 번 실패하면 또 시작하면 되지’라고 말할 수 있지만, 한 번의 실패는 농가경제에 심각한 타격을 입히는데, 정상적으로 회복하려면 믿기지 않겠지만 최소 3년이 걸린다. 때문에 어떻게든 실패하지 않은 농사를 하려면 스스로를 믿고 끊임없이 노력! 노력만이 살 길이라며, 몸이 기억할 정도로 무한 반복 작업을 하기도 한다.


아무리 좋은 농산물을 출하해도 항상 좋은 가격을 받는 것은 아니지만, 365일 노력하지 않으면 결코 성공할 수 없는 것이 농사이다. 그것은 농부의 경쟁력과 노하우를 축적하는 길이기도 하다.
 
꽃 피는 봄이 오기 전부터 각 시군농업기술센터는 우리 국민의 먹거리를 생산하는 농업인 새해 영농교육부터 실질적인 영농현장 애로사항을 해결하기 위해 현장 위주 지도를 펼친다.


4월 13일,

가평군의 G마크 사과 취재를 위해 오전 일찍 사과 농장을 찾았다.

가평군농업기술센터 정경태・남민정 지도사와 가평군 사과연합회 김근재 회장, 박정주 총무는 꽃눈 냉해 방지를 위해 농가 방문을 아낌없이 하고 있었다. 예년보다 올해 거의 10일 정도 사과꽃이 일찍 폈다.
사과 꽃 냉해 피해를 대비하기 위해 매일 사과 꽃눈 상황을 살피고 영농현장을 찾아다니며 체크한다고 말했다. 그뿐만 아니라 화상병 예찰과 방제, 개화기 꽃눈 관리, 냉해 피해 방지, 돌발해충 예찰과 방제를 비롯하여 매미나방 총력 방제 등에 올해도 긴장을 늦출 수 없다고 했다.
 
사과 농가들의 이야기를 듣고 배우며 새로운 정보를 제공하는 등 끊임없이 소통하는 두 지도사들을 보면서 전율을 느끼는 하루였다.
젊은 농촌지도사들이 무엇인가 열정을 가지고 뛰는 모습이 나의 눈에는 얼마나 아름답던지, 
 
“어쩜 저렇게 아름답지?”


친절하면서 농업 현장속에서 열정적으로 뛰는 모습을 보니 내 가슴이 뛰었다.
서울로 돌아오는 길에 저 멀리 보이는 봄산을 보면서 “농업농촌과 뜨겁게 사는 사람들을 만날 수 있다는 것이 얼마나 행복한 하루인가”를 생각하면서 참으로 행복한 농업 전문지 기자라는 것에 감사했다.


4월의 꽃이 떠나는 4월 30일, 

또다른 5월의 꽃을 기다리면서.....  


저작권자(C) 팜앤마켓.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