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1 (토)

  • -동두천 21.4℃
  • -강릉 21.4℃
  • 구름많음서울 22.5℃
  • 구름많음대전 25.3℃
  • 구름많음대구 23.6℃
  • 구름조금울산 22.5℃
  • 흐림광주 22.7℃
  • 박무부산 21.8℃
  • -고창 22.9℃
  • 박무제주 23.2℃
  • -강화 22.7℃
  • -보은 22.0℃
  • -금산 23.4℃
  • -강진군 22.6℃
  • -경주시 21.2℃
  • -거제 22.3℃
기상청 제공

태안군, ‘새콤달콤’ 제철 맞은 오디 출하!

당도 높고 즙 많은 오디 생산

제철을 맞은 ‘블랙푸드’ 오디가 태안의 새로운 고소득 작물로 부상하며 본격적인 출하가 한창이다.

 

뽕나무 열매인 ‘오디’는 노화를 방지하는 물질인 항산화 색소 안토시아닌이 포도보다 23배나 많이 들어있고, 세포기능 활성화로 노화 억제와 간 해독에도 효과가 있어 현대인들의 건강식으로 큰 인기를 끌고 있다.

 

태안 지역에서는 27농가가 6ha에서 오디를 재배하고 있으며, 와이(Y)자 시설재배 및 균핵병 적기 방제 등 체계적인 관리를 통해 당도 높고 즙이 많은 오디를 생산하고 있다.

 

이달 초부터 본격적인 수확을 시작한 태안 오디는 소비자와의 직거래를 통해 1kg당 8천 원~1만 원 선에서 거래되고 있으며, 군 농업기술센터가 농가에 기술 이전(저온진공농축 추출방법)해 상품화한 오디 음료 ‘오디 앤 베리’는 태안 로컬푸드 직매장에서 판매돼 관광객들에게 큰 인기를 끌고 있다.

 

군 관계자는 “현장기술지도와 연구회 육성 등에 힘써 오디가 태안 농가의 고소득 작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C) 팜앤마켓.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