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01 (월)

  • 구름많음동두천 16.8℃
  • 맑음강릉 22.0℃
  • 맑음서울 17.9℃
  • 맑음대전 18.7℃
  • 맑음대구 22.3℃
  • 맑음울산 21.7℃
  • 맑음광주 18.7℃
  • 맑음부산 22.2℃
  • 맑음고창 15.9℃
  • 맑음제주 17.3℃
  • 구름조금강화 15.7℃
  • 맑음보은 14.9℃
  • 맑음금산 16.4℃
  • 맑음강진군 16.8℃
  • 맑음경주시 22.1℃
  • 맑음거제 19.5℃
기상청 제공

전문재배기술

(가) 생육기의 저온
맹아 후 저온을 받으면 줄기가 짧고 가늘어지며, 봉오리 발육이 정지되어 정상 개화율이 낮아진다. 0℃에 9시간, -2℃에 3시간 있으면 피해를 받으며 봉오리가 나온 10일 후에 가장 많이 피해를 받는다.
저온 피해를 받았을 경우에는 일출~저녁까지 한랭사를 피복하여 직사광선을 막아 주면 피해를 줄일 수 있다.


(나) 토양수분
작약재배에서 지하수위가 높은 곳은 부적당하다. 꽃봉오리가 나온 직후에 건조하면 초장 신장이 억제되고 정상 개화율이 낮아지며, 생육후기에도 회복되지 않는다. 또한 출뢰 후~착색기에 봉오리가 생육하지 않거나 꽃잎이 충분히 전개되지 않는 것이 많아지므로 출뢰 직후부터 20일 동안은 건조방지에 노력한다.

<팜앤마켓매거지 3월호>에서 작약의 생리장해를 더 자세히 볼 수 있습니다

저작권자(C) 팜앤마켓.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