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24 (수)

  • 구름조금동두천 25.0℃
  • 흐림강릉 30.0℃
  • 구름조금서울 26.4℃
  • 흐림대전 26.3℃
  • 구름많음대구 29.3℃
  • 흐림울산 28.3℃
  • 흐림광주 28.1℃
  • 구름많음부산 27.5℃
  • 흐림고창 27.3℃
  • 구름많음제주 28.5℃
  • 구름조금강화 24.3℃
  • 흐림보은 24.3℃
  • 흐림금산 25.6℃
  • 흐림강진군 28.0℃
  • 흐림경주시 27.9℃
  • 흐림거제 26.9℃
기상청 제공

피플·칼럼

<편집장의 글> 한국형 쌀유산발효물 기능성 식품 소재 산업화

 

매년 우리는 풍년농사를 기원하지만, 특히 벼농사는 풍년이어도, 흉년이어도 뉴스거리가 된다. 농촌진흥청은

‘우리쌀’이 살아남아 가장 번성한 식문화 산업을 이끌 수 있도록 또 다른 부가가치의 길을 열었다.

 

100% 우리쌀과 토종 유산균으로 만든 한국형 쌀 유산발효물이 대장염과 과민성장증후군을 개선하는 효과를 밝혔다.

복통과 복부 팽만감 등 과민성장증후군IBS을 겪는 환자 수가 매년 증가하는 추세지만 아직 효과적인 치료제가 없다. 장 건강 개선용 프로바이오틱스 시장 규모는 확대되는 상황이지만 발효 종균 및 원료는 대부분 수입에 의존하는 실정이다.

 

농촌진흥청에 따르면 쌀을 포함한 곡물가루를 우유를 발효시킨 음료나 요구르트에 첨가하는 방식의 기존 제품은 있지만, 순수하게 쌀만을 원료로 사용한 것은 농촌진흥청이 처음이라고 한다. 현재 시장에 출시된 쌀 요구르트는 대부분 우유에 쌀을 혼합하여 제조되고 있으며, 쌀의 함량도 매우 낮다. 농진청의 이번 연구는 순수하게 쌀만을 활용하여 우유 배제Non-dairy 유산균 발효물을 제조한다는 것이다.

 

생산 농가부터 산업체에는 부가가치를 창출하고 소비자에게는 건강을 챙겨주는 새로운 가치를 만들어낸 대단한 성과이다. 우리 생명 활동에 필요한 건강한 에너지를 연구하며 국민의 먹거리를 풍요롭게 실용화시켜 나가는 농촌진흥청 농업과학자들을 응원한다.

 

발행인 | 문학박사 최서임

저작권자(C) 팜앤마켓.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