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08 (토)

  • 맑음동두천 21.3℃
  • 맑음강릉 20.5℃
  • 맑음서울 23.2℃
  • 구름많음대전 23.3℃
  • 대구 19.1℃
  • 울산 18.8℃
  • 구름많음광주 20.7℃
  • 부산 18.8℃
  • 구름많음고창 23.1℃
  • 안개제주 21.2℃
  • 맑음강화 18.7℃
  • 구름많음보은 20.9℃
  • 구름많음금산 21.2℃
  • 맑음강진군 20.5℃
  • 흐림경주시 19.0℃
  • 흐림거제 18.9℃
기상청 제공

정책

농업 숙련기능인력 쿼터 대폭 확대

농식품부, 숙련기능인력전환 쿼터 당초 400명에서 대폭 확대

소득 기준 최근 2년 연간 평균 2,400만원 이상… 타 산업보다 완화

 

농림축산식품부(장관 정황근)는 올해 농업 분야 숙련기능인력(E-7-4) 쿼터가 당초 400명에서 1,600명으로 대폭 확대된다고 밝혔다. 숙련기능인력 선발 확대를 위해 농업 분야 소득 기준을 타 산업보다 완화했으며, 신속한 비자 전환을 위해 농식품부 고용추천 신청 방식을 우편접수에서 온라인 접수로 변경해 운영한다.

 

숙련기능인력(E-7-4)은 고용허가(E-9, H-2)로 4년 이상 근무한 외국인근로자가 소득, 한국어능력 등 일정 기준의 점수(붙임 참조)를 충족할 경우 장기 취업할 수 있도록 비자를 변경하는 제도이다.

 

그동안 농업 현장에서는 타 산업과 근로기준법 적용 차이로 인해 비자 전환에 필요한 소득 기준을 충족하지 못하는 등 어려움을 호소해왔다. 이에 농식품부는 법무부와 협의해 농업 분야 소득 기준을 최근 2년 연평균 2,400만원 이상으로 타 산업보다 완화했다.

 

농업 분야 숙련기능인력 쿼터(1,600명)로 비자를 전환하려면 농식품부의 고용추천서가 필요하다. 추천을 받으려는 사업장(농가, 법인)은 경영체등록을 하고 근로자에 대한 산재보험이나 안전보험을 가입해야 하며, 재해보험 가입 등 농식품부 정책에 참여해야 한다. 또 외국인근로자는 숙련기능인력 점수제 합격 기준을 충족해야 한다.

 

농식품부는 고용추천 신청자 증가에 대비해 도농인력중개플랫폼(www.agriwork.kr)에 ‘숙련기능인력 고용추천 신청 시스템’을 구축했으며, 지난 26일부터 온라인 접수를 시작한다. 신청자가 관련 증빙자료를 갖춰 온라인으로 신청서를 제출하면 농식품부는 적격 여부를 검토해 추천하고, 별도의 추천서 발급 없이 추천 명단을 법무부로 통보한다. 신청자는 온라인에서 추천 여부를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다.

 

 

이덕민 농식품부 농업경영정책과장은 “숙련기능인력(E-7-4)으로 전환되면 배우자와 자녀를 초청할 수 있고 체류기간 제한이 없어 외국인 근로자가 농촌에서 안정적으로 정착하며 일할 수 있다”며 “사업주가 숙련된 인력을 계속해 고용할 수 있도록 홍보를 강화하는 한편 현장의 의견을 수렴해 관계부처와 제도 개선을 지속 추진해나가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C) 팜앤마켓.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