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1.26 (토)

  • 맑음동두천 8.6℃
  • 맑음강릉 16.9℃
  • 맑음서울 8.3℃
  • 맑음대전 13.4℃
  • 맑음대구 16.8℃
  • 맑음울산 18.0℃
  • 맑음광주 15.6℃
  • 맑음부산 19.0℃
  • 맑음고창 13.4℃
  • 맑음제주 17.4℃
  • 맑음강화 6.6℃
  • 맑음보은 12.1℃
  • 맑음금산 14.0℃
  • 맑음강진군 17.5℃
  • 맑음경주시 17.4℃
  • 맑음거제 17.3℃
기상청 제공

전문가 코너

파종상

플러그 육묘에서는 플러그 트레이에 직접 파종하는 방법과 파종상에서 플러그 트레이로 이식하는 방법이 있다. 플러그 트레이에 직접 파종하는 것이 일반적이다. 파종할 때 코팅종자를 이용하면 생력적일 뿐만 아니라 발아 정도를 높일 수 있다.

저온기 육묘에서는 일단 파종상에 파종하여 이식하는 편이 충분한 발아온도 확보에 의한 빠른 초기 생육과 균일한 묘를 얻을 수 있다는 점에서 유리하다. 이식은 자엽 전개 직후, 본엽 전개 전에 행하는 것이 뿌리의 손상을 적게 한다.

 

 

플러그 트레이의 규격 선택

플러그 육묘에서는 셀 사이의 간격이 좁기 때문에, 육묘기간이 길어지면 이웃한 식물체의 줄기와 잎이 겹쳐져 도장하기 쉬워진다.

한 플러그 트레이 내 셀의 수가 많아질수록 플러그 트레이의 주변부에 비해 중앙부의 초장이 더 길어져 주변부와 중앙부의 식물체 간 초장의 차이가 커진다. 주로 40공이나 50공 플러그 트레이가 이용되고 있다.

 

‌다음 호에서는 <플러그 트레이의 규격 선택과 육묘관리>에 대해 연재한다.

*이 기사는 <팜&마켓매거진 2022년 11월호>에서 자세히 볼 수 있습니다.

저작권자(C) 팜앤마켓.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