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1.29 (화)

  • 흐림동두천 1.7℃
  • 흐림강릉 11.5℃
  • 흐림서울 3.1℃
  • 흐림대전 5.5℃
  • 흐림대구 10.2℃
  • 흐림울산 12.2℃
  • 흐림광주 8.2℃
  • 부산 12.8℃
  • 흐림고창 6.6℃
  • 흐림제주 10.8℃
  • 흐림강화 0.5℃
  • 흐림보은 5.4℃
  • 흐림금산 6.2℃
  • 흐림강진군 8.5℃
  • 흐림경주시 11.5℃
  • 흐림거제 13.1℃
기상청 제공

정책

이원택 의원 "국가식품클러스터는 식품문화복합단지"로 육성 주장

이원택 의원은  20일 농해수위 국정감사에서 국가식품클러스터는 단순한 산업단지가 아니라 소비자와 만나고 교류하는 공간으로 기능 전환 필요하다며 식품과 문화관광이 결합한 푸드파크로 완성하기 위해 2023년 예산반영이 반드시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이날 이원택 의원은 국정감사에서 국가식품클러스터를 세계 최고의 식품문화복합단지로 만들어야 한다고 주장했다.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소속 이원택 의원(김제·부안)이 한국식품산업클러스터진흥원으로부터 제출받은 국정감사 자료에 따르면 국가식품클러스터 산업단지 전체 분양율은 71.8%이지만 연구시설 부지는 0%에 그쳐 연구시설부지 활용도 제고를 위해서는 문화관광 산업과 결합해야 한다

 

국가식품클러스터는 식품제조업들이 지역적으로 집적한 단지가 아니라 식품산업 생태계에서 전후방 가치사슬 주체가 집적화된 국가단위의 산업단지이다. 70%가 넘는 분양 진척된 상황이고 후방 지원시설들을 갖추고 있으나, 식품문화 확산, 마케팅, 식품 비즈니스 공간이 부족해 입주기업들의 전방 지원시설에 대한 요구도가 높은 상황이다.

 

세계적인 식품클러스터인 미국의 나파밸리, 이탈리아 피코, 네덜란드 푸드밸리의 경우 연구기능과 함께 다양한 컨벤션, 이벤트, 그로서란트 등 소비자 대상 유입시설이 활성화되어 있다.

 

이에, 이원택 의원은“제조업 중심의 산업단지에서 탈피하고, 문화적 요소를 가미한 융복합 문화복합산업단지로 조성해야 하며, 이탈리아에 위치한 세계최대 규모의 푸드 테마파크 피코처럼 국가식품클러스터를 식품산업의 세계 최고의 메카로 만들어야 한다”며 “ 푸드파크 조성사업을 위한 2023년 국가예산 반영이 반드시 필요하다”고 밝혔다.

저작권자(C) 팜앤마켓.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