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14 (월)

  • 구름많음동두천 26.3℃
  • 구름많음강릉 25.1℃
  • 구름많음서울 27.4℃
  • 구름많음대전 27.6℃
  • 흐림대구 26.0℃
  • 구름많음울산 23.8℃
  • 박무광주 25.4℃
  • 구름많음부산 24.6℃
  • 구름많음고창 25.3℃
  • 박무제주 22.1℃
  • 구름많음강화 21.6℃
  • 구름많음보은 25.0℃
  • 구름많음금산 26.5℃
  • 흐림강진군 22.0℃
  • 구름많음경주시 24.2℃
  • 구름많음거제 24.0℃
기상청 제공

팜&마켓TV

완주의 강소농 배항배 대표의 체리 재배


기자는 시설 하우스와 노지에서 재배하는 배항배 대표의 체리 농장을 둘러봤다.


노지의 체리 나무는 투박하고 힘센 장사처럼 보였다. 시설하우스의 체리 나무는 Y자형으로 정리 정돈이 잘 된 느낌이면서 안정적인 수세에서 주렁주렁 열매가 달렸다.


 노지의 체리 나무는 접목 상태, 나무 수형이 불량해 보였고, 시설하우스 체리나무는 생산성이 높은 나무 수형을 갖춰진 것 같았다.


이곳 농장에서는 5월 25일부터 체리를 수확한다. 체리나무 한 그루당 50kg 수확 목표라는 그의 체리 농사를 스케치했다.
   

<팜앤마켓매거진 21년 6월호>에서 더 자세히 볼 수 있습니다.

저작권자(C) 팜앤마켓.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