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14 (수)

  • 맑음동두천 3.5℃
  • 구름많음강릉 9.5℃
  • 구름많음서울 5.0℃
  • 흐림대전 4.8℃
  • 구름많음대구 6.5℃
  • 구름많음울산 8.3℃
  • 구름많음광주 5.2℃
  • 구름많음부산 8.2℃
  • 구름많음고창 4.7℃
  • 구름많음제주 8.6℃
  • 맑음강화 5.4℃
  • 흐림보은 4.8℃
  • 흐림금산 4.6℃
  • 흐림강진군 5.9℃
  • 구름많음경주시 7.3℃
  • 구름많음거제 8.2℃
기상청 제공

팜&마켓TV

호주로 국산 심비디움 수출, 공주 양승호 대표

양란산업의 위기 속에서도 “그래도 국산 육성 품종이다”라며 승부사를 던졌던 30년 심비디움 전문 농업인 양승호 대표가 그 주인공이라 할 수 있다.


“저의 노력만으로 수출농업을 할 수 없고 공주시에서 농업정책으로 많은 도움을 주고, 원예원 화훼과에서 좋은 품종을 육성해 줘서 가능한 거죠. 양란 농사짓는 농부 입장에서는 진흙 속에서 진주를 캐낸 기분이죠.”
양승호 대표는 “이번 호주 수출은 호주 바이어들이 인터넷 검색을 통해 나를 찾아줬다. 대한민국 농부라는 것이 자랑스럽다”고 말했다

자긍심을 갖고 절화 심비디움 수출에 전력투구하는 양승호 대표의 호주 수출농업을 이번 <팜앤마켓매거진 3월호>에서 생생하게 다뤘다.

저작권자(C) 팜앤마켓.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