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1 (토)

  • -동두천 22.2℃
  • -강릉 19.8℃
  • 구름많음서울 25.1℃
  • 구름조금대전 26.2℃
  • 흐림대구 22.6℃
  • 흐림울산 21.1℃
  • 구름많음광주 24.7℃
  • 흐림부산 20.4℃
  • -고창 22.1℃
  • 흐림제주 23.1℃
  • -강화 23.5℃
  • -보은 22.9℃
  • -금산 23.3℃
  • -강진군 24.6℃
  • -경주시 20.6℃
  • -거제 20.5℃
기상청 제공

뉴스

외국품종 종자 국내유통 시 권리관계 확인

권리침해 분쟁 예방 및 선량한 농가 보호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현수)는 외국에서 육성된 품종이 국내 종자 시장에서 권리침해 분쟁의 우려 없이 정상적으로 유통될 수 있도록 개정된 종자산업법 시행규칙을 6.19일부터 시행한다.


 권리관계가 명확한 종자의 유통기반을 강화함으로써 권리침해 분쟁을 예방하고 선량한 농가를 보호하기 위한 것이다. 주요 시행내용은 다음과 같다.
 종자업자는 과수 및 고구마 작물의 외국품종을 도입·판매하기 전, 해당 품종에 대한 권리관계를 증명하는 등 그 종자를 정당하게 취득하였음을 입증해야 한다.


 국내에 품종보호 등록 가능성이 있는 외국의 보호품종을 판매 신고하는 경우, 국내 실시(증식‧판매) 권리 증명서를 제출해야 하며,  기타 외국품종을 판매 신고하는 경우에도 그 종자의 취득경로를 명확히 알 수 있는 거래명세서 등의 서류를 제출해야 한다.


 농식품부 김민욱 종자생명산업과장은 “이번 제도개선으로 농가는 권리분쟁 가능성이 없는 종자를 구매할 수 있고, 종자업계는 더욱 신뢰받는 계기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하며,  “제도 안착을 위해 농가에서는 적법하게 등록한 종자업자가 생산·수입 판매 신고한 종자를 구매해 달라”고 당부하였다.

저작권자(C) 팜앤마켓.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