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11 (화)

  • 구름조금동두천 25.5℃
  • 구름조금강릉 29.8℃
  • 흐림서울 26.1℃
  • 대전 26.8℃
  • 흐림대구 28.2℃
  • 흐림울산 27.7℃
  • 구름많음광주 26.8℃
  • 부산 24.5℃
  • 구름많음고창 27.6℃
  • 흐림제주 30.9℃
  • 구름조금강화 23.9℃
  • 흐림보은 25.4℃
  • 흐림금산 26.5℃
  • 구름많음강진군 28.8℃
  • 흐림경주시 27.3℃
  • 흐림거제 25.3℃
기상청 제공

베스트농업기술센터

청양농업기술센터 한종권 소장

“실질적인 지도사업으로 농가 소득 창출”

농업인들에게 실질적인 지도사업을 높여 농가 소득을 창출하는데 중심적 역할을 하는 청양군농업기술센터(소장 한종권). 현장 중심의 맞춤형 지도사업을 전개하며 경쟁력 있는 청양 농업농촌 융복합 산업을 집중 육성하고 있다.



한종권 소장은 “김돈곤 군수께서는 청년농업인 육성에 최우선을 두고 청년농업인들과 소통·공감 시간에는 청년농업인이 겪는 어려움을 진솔하게 나누며 해소 방안을 제시한다. 특히 농업·농촌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기 위해서는 무엇보다도 청년농업인의 역할이 중요하다며 청년층의  고용·복지·주거 등 다양한 분야를 체계적으로 지원하고 청년농업인 육성을 위한 신규사업을 지속적으로 발굴, 지원하고 있다”고 말했다.


 또 한 소장은 “2020년은 ‘청양 푸드플랜 대도약의 해’로 지역농산물의 생산과 공급, 소비의 안정과 지속적인 먹거리 순환 체계를 구축하는데 중요한 해이다. 농업인들의 적극적인 참여와 관심이  절실하다”고 강조했다.


실질적인 지도사업
경쟁력 있는 청양의 농업농촌을 이끌어 나가기 위해 농식품 가공 전문가 양성과정을 비롯해 농업인 온라인 마케팅, 농가형 가공상품화 창업 지원, 농촌체험 네트워크 강화, 치유형 체험농장 조성 등의 사업을 추진 중에 있다.

또한 건강 장수시대에 따른 친환경 안전 먹거리 욕구 증가에 발맞춰 농산물 안전성 분석, 친환경 인증 농가 확대, PLS 조기 정착 등 소비자가 원하는 친환경 농산물 생산체계 확립을 추진 중이다.


특히 시대의 큰 흐름인 ICT 스마트 농업지도 기반구축을 위해 스마트팜 통합 관제실을 운영해 재배 작기 실시간 데이터를 수집하고 분석하여 종합 컨설팅한다. 시설과채류 스마트팜 관제 농장 110호와 첨단기술실증 고등화 교육장 165㎡를 조성하고 있다.


실시간 시설환경 모니터링으로 관리 오류를 모바일로 통보, 조치하고 주·월간으로 빅데이터 분석 관리 모델을 멘토링 서비스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스마트 농업 테스트 베드 교육장을 이용해 스마트팜 체험교육을 운영하는 등 다양한 스마트 농업 기술 지도 기반 구축으로 명실 공히 청양농업이 시대의 흐름을 선도하는 경쟁력 있는 농업 군(郡)의 위상으로 자리 잡을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고 있다.


기술센터에서 추진하는 지도사업이 대부분 농업인들에게 인기가 있지만, 그중에서 큰 호응을 얻고 있는 것은 농기계 임대 사업소 운영과 순회수리교육이다. 청양 본소와 정산 지소 두 곳에서 65종 672대의 농기계를 보유, 임대하고 있으며 농번기인 4~6월과 10~11월에는 토요일에도 임대사업소를 운영하여 농업인들에게 큰 인기를 얻고 있다. 최근에는 코로나19 사태로 한시적으로 임대료의 50%를 감면해 주고 있다.


또한 마을마다 찾아가는 농기계 순회수리교육 역시 인기 만점의 지도사업인데 관내 150여 개 마을을 직접 방문하여 농기계를 수리해 주고(수리비 1만 원 이하는 무상) 농기계 보관 요령과 귀농자, 여성 농업인들을 위한 농기계 조작 및 정비 요령 등 안전사고 예방교육도 병행해 큰 호응을 얻고 있다.


또 큰 관심과 인기 있는 지도사업은 생명과 자연의 가치 중심, 맞춤형 귀농귀촌과 청년농업인 육성 분야이다.


현장 수요에 대응하는 귀농귀촌 정책과 연령층 구조 개선을 위한 청년농업인 육성 정책이다. 2016년부터 2019년까지 귀농귀촌 45농가를 대상으로 농업창업 및 주택 구입 지원을 추진했다.


단순 예산 지원에서 그치지 않고 귀농 귀촌 사업에 대한 전반에 대한 실태 분석과 효율성 점검, 창업 농가의 경영개선 방안 마련 등 실질적이고 전문적인 지원책을 제공하고 있다.

 청년농업인 육성은 창업농 정착 지원, 4-H 회원 정착 지원, 영농 디딤돌 지원 사업 등을 통해 이뤄지고 있는데 대상자 선정 등 계획 단계부터 ‘실패하지 않는 투자’에 집중하여 영농경험과 정보의 부족으로 정착에 실패하지 않도록 세심하게 관리할 계획이다.


한 소장은 금년에 2020 농촌 치유 공정여행 ‘한 박자 쉬고 청양’ 시범사업을 추진 중이다. 앞으로 부족한 부분을 보완, 발전시켜 농촌은 언제든 와서 쉬고 치유받을 수 있는 특별한 공간이라는 인식을 갖게 하는 것이 큰 바람이다.


<한종권 소장의  인터뷰는 팜&마켓매거진 4월호.에서 더 자세히 볼 수 있습니다.


저작권자(C) 팜앤마켓.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