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03 (수)

  • 구름많음동두천 19.2℃
  • 맑음강릉 26.7℃
  • 구름많음서울 20.4℃
  • 구름조금대전 22.3℃
  • 구름조금대구 25.1℃
  • 구름많음울산 23.1℃
  • 구름많음광주 23.2℃
  • 구름많음부산 21.0℃
  • 구름많음고창 23.3℃
  • 흐림제주 19.4℃
  • 흐림강화 18.7℃
  • 구름조금보은 21.6℃
  • 구름조금금산 21.5℃
  • 구름조금강진군 21.1℃
  • 구름조금경주시 22.9℃
  • 구름많음거제 21.0℃
기상청 제공

맛있는 농업

<농산물종합가공센터 성공사례>반디농부(주) 정만채 대표

“농업인 소규모 창업지원사업 덕분에 상품 출시”

코끼리 마늘 재배부터 상품 출시까지 농부가 해냈다.
지난해 마늘꿀스틱 출시 이후 올해는 땅콩새싹꿀, 마늘가루, 흑마늘 등도 상품화하는 주인공은 농업회사법인 반디농부(주) 정만채 대표이다.


농촌지역에서 소규모 농가도 창업할 수 있다는 희망농업을 실현하는 그는 청년들이 농업과 창업을 할 수 있도록 열정을 아끼지 않고 있다.
  




연천군 농업기술센터 김금남 팀장은 “강소농, 귀농 교육뿐 아니라 가공 관련 교육을 받으면서 창의적인 상품개발을 했다. 특히 재배에만 그치는 농업이 아니라 농진청 농업인 소규모 창업지원사업을 통해 지역 농산물의 부가가치를 올릴 수 있는 상품을 적극적으로 출시하는 계기가 됐다. 혼자만의 농업이 아니라 지역 농업인들과 함께 좀 더 잘 사는 연천농업농촌을 만들기 위해 뛰고 있는 농업인”이라고 소개했다.




코끼리 마늘 재배부터 가공 상품화 출시

코끼리 마늘 가공용은 250g 이상이다. 물론 500g까지 생산할 때도 있다. 250g 이상은 껍질 벗기기는 쉽지만, 중량이 있다 보니 건조를 아주 잘 해야 한다. 보통 8월~10월까지는 본격적으로 가공한다.


정만채 대표는 “농업기술센터에서 가공 교육을 받으면서 꿀 농가를 만났다. 꿀 농가와 협업하여 마늘꿀스틱을 상품화했는데, 소비자 반응이 좋으니까 너무 짜릿했고 행복했다”고 말했다.



    
농업기술센터 가공 교육의 힘
“강소농 교육을 받으면서 농업에 대한 자신감이 생겼다면 농산물가공창업반 교육을 통해서는 ‘농업도 지식 경영이 필요하다’는 생각을 했습니다. 가공 기초부터 심화 교육까지 받았기 때문에 농부도 창업을 하게 됐죠. 농업기술센터의 교육은 실질적인 교육이다 보니 교육을 받다 보면 아이디어가 생각난다. 모든 것은 하루아침에 이루어지지 않는다는 것을 알기에 지금도 배우고 있습니다. 특히 지난해 김금남 팀장님께서 농가형 가공제품 마케팅기술지도사업을 추진하여 제품 개발에 더 집중할 수 있었죠. 아무래도 농가들은 마케팅이 부족하잖아요.”


정 대표는 “마케팅은 농가의 판로 확대와 밀접하다. 농가형 가공제품 마케팅기술지도사업으로 제품 홍보와 판로 확대에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농촌진흥청 농촌자원과 장선화 지도관은 “반디농부(주)는 농진청 농업인 소규모창업기술지원으로 마늘꿀스틱, 마늘가루, 새싹땅콩꿀 등을 상품화했다. 마늘꿀제조방법은 특허출원했고 온라인에서도 판매되고 있다는 것이 너무 자랑스럽다. 앞으로도 시군 농업기술센터를 지역 농산물 가공기술 중심기관으로 육성하여 농업인들의 농산물 가공 활동을 활성화하여 농가 소득과 연결될 수 있도록 하겠다. 아울러 농산물종합가공센터, 농업인 소규모창업지원사업이 농산물 부가가치와 일자리 창출 등 지역 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고 있다는 현장의 목소리를 들을 때마다 보람을 느낀다”고 말했다.


정만채 대표는 "연천군 군남면에서 지역 청년농부들과 설립한 법인이 2020년 예비청년마을기업에 선정되어 협업으로 가공식품개발 및 임진강을 찾는 캠핑객들을 대상으로 한 로컬푸드장터 등을 운영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팜앤마켓매거진 4월호>에서는 코끼리 마늘 재배부터 상품 출시 그리고 수출까지 농업인 소규모 창원지원사업 스토리를 이끌어 나가는 김진성 대표의 이야기를 더 자세히 볼 수 있습니다.

저작권자(C) 팜앤마켓.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