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27 (금)

  • 맑음동두천 0.0℃
  • 구름많음강릉 6.1℃
  • 맑음서울 1.5℃
  • 구름조금대전 3.5℃
  • 맑음대구 5.0℃
  • 맑음울산 5.9℃
  • 맑음광주 6.1℃
  • 맑음부산 6.5℃
  • 구름많음고창 6.0℃
  • 흐림제주 9.4℃
  • 맑음강화 1.5℃
  • 맑음보은 3.0℃
  • 맑음금산 2.8℃
  • 맑음강진군 6.3℃
  • 맑음경주시 4.9℃
  • 맑음거제 6.9℃
기상청 제공

베스트농업기술센터

화순농업기술센터 김동익 소장

“현장 중심과 틈새 소득작목 발굴로 농가 소득 확대”

농업인들의 아픔과 고민을 깊이 헤아려 40년 농업 현장에서 희망과 용기를 심어줬던 김동익 소장.  취임 후에도 특색 있는 창의적 도전정신으로 미래 화순 농업을 위해 새로운 작목 도입과 기술을 농가 소득으로 연결하기 위해 지도사업을 펼치고 있다.



김동익 소장은 “구충곤 군수님께서 지향하는 골고루 풍요로운 부자농업·농촌을 위해 화순만의 특색 있는 사업 발굴과 특화사업에 매진하고 있다. 현장 중심과 틈새 소득작목 발굴, 4차 산업 혁명 시대를 이끌 전문인력육성, 화순 국화 향연, 농업기술센터의 역량 강화 등에 역점을 두고 있다”고 말했다.
특히 김 소장은 “농업기술센터와 농업인은 원팀이라는 생각으로 서로 배려하고 격려하며, 긍정적인 마인드 크기만큼 동반 성장한다”고 강조했다.


현장 중심 농촌지도사업
화순군은 광주광역시와 인접하여 도시농업형 하우스 시설이 발달됐고, 농업인들 역시 재배기술 수준이 굉장히 높다.  주요 작목인 복숭아, 새송이, 파프리카 등은 전남에서 가장 면적이 많고 품질도 우수하여 소비자로부터 호평받고 있다.
김동익 소장은 "아무리 좋은 계획과 능력을 갖췄다 해도 농업인이 감동받지 않으면 소용없다. 따라서 현장에서 필요한 사업과 역할을 실천하는 데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말했다.  


1읍면 1틈새 소득 작목 보급
“이제는 지역의 특성을 살린 작목 선택과 집중을 통해 농가 소득을 창출해야 합니다. 또한 소비자의 욕구가 다양한 시대에 능동적으로 대체하고 충족시키기 위해서는 로컬푸드와 연계한 다품목 소량 생산이 해법일 수 있다고 봅니다. 그래서 화순군 읍면별 특성과 지역민의 선호도에 맞는 작목을 보급하여 지역 농협과 판로가 연계됐을 때 농가도 안심하고 농사지을 수 있다고 판단하여 1읍면 1틈새 소득작목 사업을 추진하고 있습니다.”

김동익 소장은 “기존에 재배하거나 사육하는 방울토마토, 딸기, 파프리카 등 시설재배와 복숭아, 블루베리, 축산 등은 소득작목으로 더욱 경쟁력을 강화시키고 읍면별로 지역에 맞는 품목을 설계하고 판로는 농협과 함께하는 시스템을 구축하고 있다”고 말했다.


13개 읍면에 특성을 살린 11개 작목으로 샤인머스켓, 국내 육성 마늘, 초당옥수수, 참깨, 들깨, 체리, 애플수박, 참두릅, 토종 상추, 살구, 단호박, 토종다래 등이다. 아울러 기후변화 대응작목 발굴 육성은 전남도의 공모사업으로 2년간 4억 원을 투입하여 백향과 단지도 조성 중이다.     


     
 지도사업 공감대 확산과 전 직원 1인 1작목 특기화
한발 앞서가는 지도사업의 홍보와 유관기관과의 긴밀한 협력체계를 구축하는데 역점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김동익 소장은 화순 군민에게 알 권리 제공을 위해 적극적으로 홍보하여 지도사업의 공감대를 확산시켰다.

특히 전 직원 1인 1작목 특기화를 목표로 자기주도적 학습동아리 육성과 품목별 전문지도연구회 전 직원 가입과 참여로 농촌지도사의 전문역량을 강화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김동익 소장님께서는 기자와의 인연은 한지협 활동시절부터 시작됐는데, 한국농업전문지도연구협의회 활동할 때가 참 즐겁고 보람된 가치도 많았고, 생동감이 넘쳤던 것 같다며 기억해줘서 감사했다.  무심한 세월은 빠르게 흘러 몇 개월 후  대한민국 농업농촌 발전에 보이지 않은 희생과 봉사정신을 발휘했던 소장님을 현장에서 만날 수 없다는 것이 가슴 시리다.  


<팜앤마켓매거진 4월호>에서 더 자세히 볼 수있습니다

저작권자(C) 팜앤마켓.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