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12 (목)

  • 구름많음동두천 9.3℃
  • 맑음강릉 16.2℃
  • 구름많음서울 11.3℃
  • 맑음대전 10.6℃
  • 맑음대구 10.5℃
  • 맑음울산 11.8℃
  • 맑음광주 13.1℃
  • 맑음부산 13.2℃
  • 맑음고창 8.6℃
  • 맑음제주 14.3℃
  • 구름많음강화 8.0℃
  • 맑음보은 5.7℃
  • 맑음금산 6.8℃
  • 맑음강진군 9.6℃
  • 맑음경주시 8.7℃
  • 맑음거제 10.2℃
기상청 제공

뉴스

식품소재 및 반가공산업 육성사업 신청

시설·장비 구축 14개소 지원 예정

농림축산식품부는 농업과 식품산업의 연계를 강화하고, 국산 농산물의 수요확대 및 부가가치 창출을 위하여 ‘2021년 식품소재 및 반가공산업 육성’ 사업자를 모집한다.


 식품소재는 가공식품을 생산하는데 사용되는 반가공상태의 중간원료이다.
 최근 1인 가구 증가와 편리성을 중시하는 식품 트렌드 변화 등으로 즉석섭취·신선편의식품 시장이 급성장하고 있으며, 상품성·저장성이 뛰어난 다양한 형태의 식품소재( ①식자재형, ②농축(착즙)형, ③분말형, ④추출형, ⑤첨가물소재형 등)에 대한 수요가 늘고 있다.
 
사업대상자는 농협, 농업법인(영농조합법인, 농업회사법인) 등 생산자단체와 식품기업(대기업 제외)으로 총 출자금이 1억 원 이상, 설립 후 운영실적이 1년 이상인 법인이어야 한다.


 주요 평가항목으로는 국산원료 사용 규모 등 국내 농업생산과의 연계성, 매출액·영업이익 등 경영 능력, 주 판매처가 완제품제조업체·식품조리업체에 해당하는지 여부 등이다.


 특히, 양파·마늘 등 수급조절이 필요한 품목에 대해 주산지 사업자를 20% 이내에서 우선 선정하고, 지자체의 푸드플랜 패키지 지원 대상은 신축을 허용하는 등 우대할 계획이다.
 사업대상자로 선정된 업체는 식품소재 및 반가공품의 생산・유통・상품화연구 등을 위한 시설 및 장비 구축 사업을 수행할 수 있다.


 총 사업비는 9,800백만 원(국고기준 2,940백만 원), 개소당 기준 사업비는 700백만 원(국고기준 210백만 원)으로, 14개소 내외를 선정할 계획이다.


사업을 신청하기 위해서는 사업신청서를 포함한 관련 서류와 증빙자료 등을 첨부하여 8월 12일(수)까지 4주간 해당 기초 지자체(시・군・구)에 제출하면 된다.

저작권자(C) 팜앤마켓.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