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15 (일)

  • 구름많음동두천 6.5℃
  • 구름조금강릉 9.3℃
  • 맑음서울 10.6℃
  • 구름조금대전 8.5℃
  • 맑음대구 8.0℃
  • 흐림울산 11.7℃
  • 맑음광주 10.7℃
  • 구름많음부산 13.6℃
  • 구름많음고창 6.9℃
  • 구름많음제주 15.6℃
  • 맑음강화 6.7℃
  • 맑음보은 4.2℃
  • 흐림금산 5.8℃
  • 구름많음강진군 8.1℃
  • 흐림경주시 6.5℃
  • 구름조금거제 10.9℃
기상청 제공

뉴스

2020년 농촌융복합산업지구 조성사업

강원 양구, 충북 증평, 전남 순천, 경북 성주

농림축산식품부는 농촌융복합산업화 촉진 및 지역경제 다각화‧고도화 거점을 육성하기 위해 추진 중인 ‘농촌융복합산업지구 조성사업’에 ‘20년사업대상지로 4개 시·군을 선정했다.


 올해 선정된 지역은 10개 신청 시군 중에 강원 양구(시래기), 충북 증평(인삼), 전남 순천(매실), 경북 성주(참외) 4개 시군으로, 농업경제, 제조‧가공, 유통, 체험‧관광 등 분야별 민간  전문가로 구성된 선정 심의위원회의 평가단을 통해 최종적으로 확정됐다. 


 선정된 시‧군은 농업인, 제조‧가공업체, 유통업체‧관광 등 농촌산업 주체간 연계‧협력, 공동 인프라 구축, 기술‧경영 컨설팅, 공동 홍보‧마케팅 등에 활용할 수 있도록 4년간 30억 원(국비 50%, 지방비‧자부담 50%)을 지원받게 된다.


농식품부는 선정된 지자체가 성공적으로 사업을 진행할 수 있도록 농산업, 제조‧가공, 유통, 체험‧관광 등 분야별 전문가의  자문을 통해 지구발전계획을 수정‧보완 후 법적 지구지정을 추진할 계획이다.


 또한, 농식품부는 추진실적을 모니터링하고 특화농식품 매출액, 일자리, 방문객, 계약재배율 등 성과지표를 관리하는 절차를 통해 사업이 성공적으로 완료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관리할 것이라고 밝혔다.


 농식품부 김보람 농촌산업과장은 “이번에 선정된 4개 시·군은 그 지역만의 특화농식품의 브랜드화가 잘 이루어져 있고 1‧2‧3차 산업간 연계 자원의 집적화 등의 여건이 우수하여 추후 성공모델로 자리매김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저작권자(C) 팜앤마켓.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