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24 (월)

  • 맑음동두천 22.3℃
  • 맑음강릉 21.2℃
  • 맑음서울 23.6℃
  • 맑음대전 22.1℃
  • 구름조금대구 19.7℃
  • 맑음울산 20.4℃
  • 구름많음광주 20.6℃
  • 맑음부산 22.2℃
  • 맑음고창 21.6℃
  • 구름많음제주 21.5℃
  • 맑음강화 23.4℃
  • 흐림보은 18.6℃
  • 구름조금금산 19.8℃
  • 맑음강진군 21.4℃
  • 맑음경주시 21.3℃
  • 구름조금거제 22.6℃
기상청 제공

병충해와 방제법

훼이조아 병해충 걱정없어요?

뉴질랜드 연간 500톤 재배

훼이조아는 남미지역 - 아르헨티나, 브라질, 파라과이, 우루과이 등-이 원산지인데 현재는 미국, 유럽, 호주, 뉴질랜드 등에서도 재배되고 있다. 뉴질랜드에서는 연간 500톤을 재배하여 1.7백만 달러의 국내 판매를 실시하고 있다. 

습도가 낮은 아열대기후에 토양의 산도가 5.5~7.0이고 배수가 잘되는 지역이 재배에 적합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훼이조아는 병·해충이 잘 발생하지 않는 작물로 알려져 있으나 일부 곤충과 식물병이 훼이조아 생육에 영향을 주어 정상적인 작물 수확에 어려움을 주고 있다. 

주요 해충으로는 잎말이나방류, 깍지벌레류, 과실파리류, 호주구아바나방(Australian guava moth, 가칭), 바구미, 초파리 등이 있다. 과실파리, 구아바나방, 바구미 등은 과실을 직접적으로 가해하고 다른 해충들은 잎과 가지에 피해를 준다. 

퀸즐랜드과실파리(Bactrocera tryoni), 지중해과실파리(Ceratitis capitata), 남미과실파리(Anastrepha fraterculus)가 훼이조아에 피해를 주는 주요 과실파리이다. 

퀸즐랜드과실파리는 호주 북동부가 원산지로 호주에서는 퀸즐랜드, 뉴사우스웨일즈 및 빅토리아주에 주로 분포한다. 이외에도 파푸아뉴기니, 뉴칼레도니아, 타이티 등에도 분포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200종 이상의 다양한 과실류와 채소류를 가해하는 주요 검역대상해충이다. 


교미한 암컷은 산란을 위해 성숙한 과일을 찾아 비행하는데, 과실 껍질부위의 그늘진 쪽에 과피를 뚫고 최대 12개까지 알을 낳는다. 교미한 암컷이 적당한 기주를 발견하지 못할 경우에는 다른 작물에 산란을 하기도 한다. 

부화한 유충은 과실의 중심부를 향해 섭식을 시작하는데 이들 부위가 썩거나 심한 경우 과실이 땅에 떨어진다. 성충은 자력으로 1km까지 비행할 수 있다. 

지중해과실파리는 아프리카 열대지역이 원산지로 현재는 지중해 연안 국가와 호주, 중남미, 태평양군도 나라들에 서식하는 주요 검역대상 해충이다. 암컷은 뾰족한 산란관을 이용하여 기주 과실 표피 내부에 산란한다. 유충이 성장하면서 과실 내용물을 섭취하는데 이로 인해 낙과하는 경우가 있다. 지중해 국가에서는 감귤과 복숭아에 피해를 입히고 과실썩음병을 전파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남미과실파리는 미국 남부와 아르헨티나에 분포한다. 100여종 이상의 식물에서 서식할 수 있다. 구아바, 감귤, 오렌지, 포도, 사과 등의 주요 경제작물에 피해를 준다. 

초파리과에 속하는 Drosophila suzukii가  훼이조아 열매에 피해를 주는 것으로 최근 알려져 있다. D. suzukii는 아시아가 원산지로 유럽과 아메리카대륙 등지에서 재배되는 껍질이 얇고 부드러운 과실들을 가해한다. 깍지벌레류는 잎과 가지에 직접적인 피해를 줄뿐 아니라 이들이 배출한 감로에 곰팡이가 발생하여 이차적인 피해를 준다. 

뉴질랜드와 미국 플로리다에서는 깍지벌레 Ceroplastes sinensis가 주로 피해를 주며 미국 캘리포니아와 유럽 남부에서는 깍지벌레 Saissetia oleae가 피해를 주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C. sinensis는 이태리에서 처음 보고되었으며 호주, 뉴질랜드, 유럽, 북아프리카, 남미, 멕시코 등지에서 감귤과 오렌지에 주요 해충으로 알려져 있다. 30종 이상의 식물에서 서식을 하는데 석류, 월계수, 감, 비파, 호두, 복숭아, 배 등에 피해를 준다. 

<팜&마켓매거진 6월호.에서는 안정준 박사의 훼이조아의 병해충에 대해 자세히 볼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