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07 (토)

  • 흐림동두천 -0.7℃
  • 맑음강릉 7.2℃
  • 흐림서울 -1.5℃
  • 구름많음대전 6.1℃
  • 맑음대구 7.3℃
  • 맑음울산 6.6℃
  • 맑음광주 7.7℃
  • 맑음부산 8.1℃
  • 맑음고창 7.1℃
  • 구름조금제주 8.8℃
  • 구름많음강화 0.8℃
  • 구름많음보은 4.3℃
  • 구름조금금산 6.1℃
  • 맑음강진군 8.6℃
  • 맑음경주시 6.7℃
  • 맑음거제 6.6℃
기상청 제공

제주형 신품종 감귤 ‘가을향’ 대묘 생산

2021년까지 3년생 대묘 8,000주 생산
2022년 농가실증, 통상실시

 2018년 국립종자원에 품종출원한 제주형 신품종 만감류 ‘가을향’과 2021년까지 품종출원 예정인 3계통 등 대묘 생산이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다.


제주특별자치도농업기술원(원장 송승운)은 2021년까지 ‘가을향’ 및 품종보호출원 예정인 3계통에 대하여 농가실증 보급용 3년생 대묘 8,000주를 생산해 2022년부터 보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가을향’은 11∼12월 연내 출하가 가능한 품종으로 농업기술원에서 교잡육종으로 첫 개발한 제주형 감귤이며 금후 매년 1~2개 신품종을 개발 등록할 계획이다.


지금까지 신품종 보급은 국립종자원에 품종등록이 완료되면 종묘업체에 통상실시 후 묘목을 생산하여 공급하던 관행에서 벗어나 3년생 대묘를 생산 농가에 보급함으로써 △보급기간 단축 △품종보급 가능성 사전 검토 △농가소득 안정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탱자 묘 생산에서 대묘 생산까지 일련의 과정을 체계화를 위해 생산포장 6,600㎡ 확보와 올해 2년생 탱자 묘목 8,000주에 ‘가을향’ 및 3계통 접목 완료, 3년생 대묘 생산 관리 등 박차를 가하고 있다.


농업기술원은 감귤 교잡육종 로드맵에 따라 2027년까지 △온주밀감 2품종 △성숙기 다양 만감류 4품종 △기능성 만감류 4품종 △속간 잡종 1품종 등 총 11품종 개발을 목표로 하고 있다.


관련기사






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