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18 (토)

  • 구름많음동두천 23.3℃
  • 흐림강릉 21.4℃
  • 구름조금서울 22.5℃
  • 대전 16.6℃
  • 대구 16.3℃
  • 울산 18.3℃
  • 광주 16.7℃
  • 부산 17.3℃
  • 흐림고창 17.7℃
  • 제주 18.5℃
  • 구름조금강화 20.3℃
  • 흐림보은 16.6℃
  • 흐림금산 15.7℃
  • 흐림강진군 17.4℃
  • 흐림경주시 16.9℃
  • 흐림거제 17.8℃
기상청 제공

제주산 하우스감귤 첫 수확

당도 12.5oBx 이상 품질 좋아
첫 출하가격 11,000~12,000원


 
올해 제주산 하우스감귤이 지난해에 비해 3일 정도 빠른 21일에 첫 수확했다.

최근 3년간 첫 수확은 2016년 4월 23일, 2017년 4월 20일, 2018년 4월 24일이다.

제주특별자치도농업기술원 서귀포농업기술센터(소장 신양수)는  4월 21일 남원읍 신흥리 부무현씨가 재배한 하우스 감귤이 첫 수확해 출하했다고 밝혔다.
 2018년 기준 도내 하우스감귤 재배면적은 783농가 321ha이다. 지난해 10월 19일부터 시설하우스에서 극조기 가온으로 재배하고 과실비대기에 유공타이벡을 피복해 당도 등 품질을 높였다.

이번에 수확되는 부무현씨 하우스감귤의 당도는 12.5oBx 이상으로 높은 당도를 기록하고 있다. 500g부터 800g, 1.5kg, 3kg 단위 소포장 형태로 남원농협(조합장 김문일)을 통해 홈플러스 등 대형유통업체로 출하될 예정이다.

 첫 출하가격은 지난해와 비슷한 수준인 kg당 11,000~12,000원으로 전망하고 있다.

 서귀포농업기술센터는 수확 전 당산도 무료검사와 완숙과만 선별 출하할 수 있도록 기술지도를 강화하는 한편 품질을 높이기 위한 물관리 등에 힘써 줄 것을 당부했다. 

 현광철 감귤지도팀장은 "소비 트렌드에 맞춘 고품질 하우스감귤 생산으로 높은 가격을 받을 수 있도록 출하가 마무리 될 때까지 현장지도를 실시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