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18 (토)

  • 맑음동두천 24.8℃
  • 맑음강릉 24.7℃
  • 흐림서울 25.1℃
  • 대전 21.0℃
  • 흐림대구 20.5℃
  • 울산 17.0℃
  • 흐림광주 20.2℃
  • 부산 16.7℃
  • 맑음고창 21.3℃
  • 제주 22.4℃
  • 흐림강화 24.4℃
  • 흐림보은 20.9℃
  • 맑음금산 19.4℃
  • 맑음강진군 18.6℃
  • 흐림경주시 17.5℃
  • 흐림거제 17.5℃
기상청 제공

뉴스

박주현 의원, ‘학생 아침급식 확대 방안’토론회 개최

아침급식 확대 통한 학생 식습관 개선
쌀 소비촉진 및 쌀 재고 문제 해결 대안

우리나라의 초등학생 아침식사 결식률 10%, 중·고생의 아침식사 결식률 34.6%로 나타났다. 아침식사 결식은 학생들의 성장기 영양 장애, 학습능력 저하 등의 부정적인 영향을 미치기 때문에, 아침급식을 통한 결식률 감소, 쌀 재고 문제 해결을 위한 토론회를 개최한다. 

 민주평화당에서 활동하고 있는 박주현 의원은 학생들의 아침급식 제공을 통한 식습관 개선으로 급식률 제고와 쌀 소비 확대를 연계하여 쌀 소비량 감소에 따른 쌀 재고량 증가와 보관비용 증가, 농가소득 감소문제를 해결하고자 ‘학생 아침급식 확대 방안’ 토론회를 3월 21일 오전 9시 50분부터 국회 의원회관 2층 제1소회의실에서 개최한다. 

 이 날 토론회는 농림축산식품부 이개호 장관, 농림수산식품교육문화정보원 신명식 원장의 인사말과 민주평화당 정동영대표, 식생활교육국민네트워크 황민영 상임대표의 축사로 개최되며, 이어 좌장으로 박주현의원, 주제 발표는 식생활교육국민네트워크 정해랑 정책위원, 패널로는 카톨릭대 식품영양학과 송윤주교수, 경기도 친환경농업과 이완석팀장, 전 서울 영양교사회 회장 김옥자 영양교사, 경기 군포 한얼초등학교 김기영 교장, 농식품부 식량산업과 김정주 과장, 교육부 학생건강정책과 조명연 과장이 참여한다. 

 박주현 의원은 농식품부 이개호 장관 인사청문회, 국정감사, 상임위 결산 등 회의 시마다 쌀 생산조절 보다는 학생 아침급식 확대를 통한 쌀 소비촉진이 국민건강 보호, 농가소득 안정, 논의 생태적 가치보존, 쌀 보관비용 절감과 연계할 수 있다는 주장을 계속해 왔다.
 
 박주현 의원은 “농정원 조사결과 초중고 학생에게 다양한 쌀 가공식품을 급식과 간식으로 제공한 결과 쌀에 대한 인지도와 섭취빈도, 섭취의향이 향상되는 것으로 조사되었다. 조사결과 쌀 중심의 식습관이 ′15년 11만4천명에서 ′18년 13만 1천명으로 1만7천명이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라며, “아침급식 확대로 초중고생의 아침식사 결식률을 감소시키고, 쌀 소비량을 증가시킨다면 청소년기 건강과 농가소득 안정에 획기적으로 기여할 수 있다.”고 주장했다. 

 이어 박 의원은 “정부의 농정에 있어서 쌀 공급 억제가 아닌, 쌀 소비 확대를 목표로 설정하여야 한다. 이를 통해 국민건강과 논의 생태적 보존, 농가소득 양극화 해소가 가능할 것이다.”라며, “일본에서도 밀의 10%를 쌀로 대체하자는 R10 운동이 있듯이, 우리나라에서도 대대적으로 쌀 소비촉진 운동이 일어나야 한다.”라고 주장했다.
 
한편, 우리나라 국민들의 식습관이 빵, 라면 등으로 변함에 따라 1인당 쌀 소비량은 지난 1970년 136.4㎏에서 2018년 61.0㎏으로 약 55%가 급감하면서, 쌀 재고증가에 따른 쌀 공급과잉의 문제가 발생하면서 정부양곡 보관비용도 2017년 5,000억 원에 달하고 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