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3.13 (수)

  • 맑음동두천 -2.2℃
  • 맑음강릉 0.1℃
  • 맑음서울 0.1℃
  • 맑음대전 -1.5℃
  • 맑음대구 1.2℃
  • 맑음울산 0.7℃
  • 맑음광주 1.0℃
  • 맑음부산 1.2℃
  • 맑음고창 -1.1℃
  • 맑음제주 5.3℃
  • 맑음강화 1.3℃
  • 맑음보은 -5.8℃
  • 맑음금산 -4.0℃
  • 맑음강진군 1.9℃
  • 맑음경주시 1.1℃
  • 맑음거제 2.0℃
기상청 제공

뉴스

수지구보건소, 아토피·천식 안심학교

용인시 수지구보건소는 관내 초등학교 44곳을 아토피ㆍ천식 안심학교로 지정하고 7일 올해 사업 설명회를 열었다.


이날 설명회에는 이번에 지정된 안심학교의 보건교사 등 40명이 참석했다.



시는 아토피 피부염, 천식 등 알레르기 질환이 있는 학생이 안심하고 학교생활을 할 수 있도록 9년째 관내 어린이집, 유치원, 초등학교를 대상으로 안심학교를 지정 ․ 운영하고 있다.


앞서 시는 유치원, 어린이집 등 미취학 아동 교육기관도 48곳을 안심학교로 선정한 바 있다.

안심학교로 지정되면 간호사, 영양사 등이 학교를 방문해 학생, 학부모, 교사 등 대상자별 알레르기 질환을 교육한다. 또 아토피피부염 아동 관리를 위해 보습제를 지원받을 수 있다.


보건소 담당자는 “관내 아동․청소년의 알레르기질환 유병률이 평균보다 높게 나타나는 실정”이라며 “아이들의 건강한 성장을 도울 수 있도록 교육기관과의 긴밀한 협조로 다양한 지원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수지구보건소는 지난해 안심학교 사업으로 보건복지부 장관 우수기관 표창을 받고 한국천식알레르기협회로부터 관내 20개교에 안심학교 인증제를 획득한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