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18 (토)

  • 흐림동두천 20.3℃
  • 흐림강릉 22.2℃
  • 연무서울 19.2℃
  • 대전 16.0℃
  • 대구 16.7℃
  • 울산 17.9℃
  • 흐림광주 16.2℃
  • 부산 18.0℃
  • 흐림고창 16.5℃
  • 제주 20.1℃
  • 구름조금강화 15.1℃
  • 흐림보은 15.5℃
  • 흐림금산 15.4℃
  • 흐림강진군 17.2℃
  • 흐림경주시 16.3℃
  • 흐림거제 18.0℃
기상청 제공

트렌드& 마켓

우리나라 1호 레몬 품종 ‘제라몬’

향기 진하며 산 함량 높고 과즙 풍부


추위에 강해 국내 기후에 적합, 올해 묘목 보급 
레몬은 산도가 높을수록 
좋은 품종인데, 
‘제라몬’은 산 함량이 
8.5%로 기존 품종보다 
1% 이상 높고, 향이 진하다. 
당도는 11브릭스다. 

껍질과 과육은 옅은 황색이며, 과즙이 풍부하다.
우리나라는 제주 지역에서 레몬 재배는 약 10.4ha(2017. 12 기준)이며, 대부분 유럽의 ‘유레카’와 ‘리스본’ 품종이다.



국내에서 유통되는 레몬의 90% 이상은 외국산이다. 주로 미국과 칠레에서 약 1만 6천 톤(2017년)을 수입하고 있다. 
외국산 레몬을 대체하기 위해 농촌진흥청은 2000년대 중반부터 품종 연구를 시작해 우리나라 1호 레몬 품종 ‘제라몬’을 개발했다. 

2007년 교배해 2015년 선발한 ‘제라몬’은 기존 품종보다 추위에 강해 국내 기후에도 알맞다.

올해부터 보급을 시작하는 ‘제라몬’ 묘목의    구입 관련 문의는 농촌진흥청 감귤연구소로 하면 된다. 


농촌진흥청은 국산 레몬 품종의 다양화를 위해 ‘한라몬’과 ‘미니몬’ 품종을 개발했다. 이들     품종은 통상실시 후 2021년부터 묘목을 보급할 예정이다. 
<팜&마켓매거진 >4월호에서 국산 육종 품종 레몬을 자세히 볼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