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17 (금)

  • 흐림동두천 22.1℃
  • 흐림강릉 23.0℃
  • 연무서울 23.8℃
  • 흐림대전 24.5℃
  • 흐림대구 22.7℃
  • 흐림울산 19.8℃
  • 광주 17.2℃
  • 흐림부산 21.0℃
  • 흐림고창 17.4℃
  • 제주 18.5℃
  • 흐림강화 19.7℃
  • 흐림보은 22.7℃
  • 흐림금산 21.3℃
  • 흐림강진군 17.9℃
  • 흐림경주시 19.8℃
  • 흐림거제 21.1℃
기상청 제공

베스트농업기술센터

순창군농업기술센터 설태송 소장

“청년농업인 육성은 농업농촌의 힘이며 재산

“우리 농업의 미래는 청년농업인에게 달려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죠. 따라서 순창군은 청년들이 정착하는 농업농촌, 일자리를 창출하는 지역 경제 허브 역할을 수행할 수 있도록 청년형 팹랩플랫폼을 구축할 것입니다. 아울러 친환경유기농업특구 목표      달성을 위해 농업인들과 끊임없이 노력해 나가고 있습니다.”



설태송 소장은 “청년농업인을 육성하는 것도 친환경유기농업특구 조성도 농업기술센터와 농업인이 한 마음으로 움직일때 순창농업의 경쟁력이 제고된다. 농업의 성장과 발전은 상호 협력과 동반자 관계로 나아갈 때 경쟁력이 있듯이 청년농업인과 기성 농업인과의 교류와 화합으로 순창군이 지향하는 바람이 이루어졌으면 한다”고 말했다.

청년형 팹랩플랫폼 구축  
“청년들이 귀농하려면 많은 시간과 비용을 투자해야 하기 때문에 귀농이 쉽지 않죠. 막상 귀농했다고 해도 잇따른 실패로 낙망하여 역 귀농하는 사례가 발생하고 있습니다. 순창군은 이러한 제도적인 문제점을 실질적으로 해결하고 농업을 선택하는 청년농업인이 안정적으로 창업할 수 있도록 청년형 팹랩플랫폼을 구축해 나가고 있습니다.”
설태송 소장은 “청년형 팹랩플랫폼은 청년농업인들이 농업의 새로운 가치를 창출하는창의적인 공간이라고 할 수 있다. 팹랩플랫폼의 역할은 청년 농촌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로 지역 경제를 살리는 허브 역할을 수행한다. 또 농촌에 정착하려는 젊은 농업인을 발굴하고 육성부터 정착까지 One-Stop 시스템으로 인적 네트워크를 구축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순창군은 금과면에 경영실습농장 조성사업과 청년형 팹랩플랫폼(제조 · 실험실)을 조성한다. 금과 경영실습농장은 군에서 21억원을 투자하고, 600평 규모(1동 기준)의 연동형 스마트 비닐온실을 총 7동 신축해 내년에 청년농업인에게 임대할 계획이다.

또 청년형 팹랩플랫폼 사업은 43억원을 투자해 제작실험실 신축과 실습장비 구입, 아이디어 상품개발과 지역농산물 가공제조 실습, 사업아이템별 맞춤교육도 실시하게 된다. 

농업기술센터에서는 청년농업인들에게 다양한 분야의 영농기술을 제공하기 위해 작목별 재배기술교육과 퇴비제조기술 교육, 창업관련 교육 등을 연중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설태송 소장은 “고령화와 인구 감소 등 농업농촌은 전반적으로 힘든 시기이다. 침체된 농업에 청년농업인들의 일자리 창출은 활력소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 아울러 청년농업인 창업농 집중지원과 더불어 귀농귀촌을 대상으로 도매, 보일러 등 일반 창업 분야도 기술 교육을 통해 창업할 수 있도록 다각도로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친환경유기농업특구 목표
“황숙주 군수님께서는 2012년부터 국민 소득 수준이 높아지면 건강한 먹거리를 찾을 것이라며 국민 수요에 맞춰 친환경유기농업을 추진하고 있습니다. 친환경유기농업 특구를 통해 생산자의 소득을 증대하고, 소비자들에게는 건강한 먹거리를 제공하기 위해 친환경유기농업 분야를 적극적으로 추진하고 있습니다. 특히 친환경유기농업이 관광지와 연계하여 순창의 브랜드 가치를 향상시키고자 합니다.”

설태송 소장은 “2012년 600ha로 시작한 친환경농업은 지난해 1300ha이다. 2021년까지 2000ha를 목표로 농업인들이 적극적으로 참여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고 말했다. 

순창군은 친환경농업연구센터와 3개 면(동계, 적성, 유등)을 순회하며, 친환경 벼에 발생하는 병충해와 예방방법, 우렁이 농법의 주의할 점 등 폭넓은 강의를 진행하고 있다.

순창군친환경농업연구센터는 장기적으로 순창군 유기농특구 지정을 목표로 무농약 벼재배 농가의 유기 벼재배 전환 및 친환경 벼재배 면적 확대에 심혈을 기울이고 있다. 
<팜앤마켓매거진 4월호>에서 자세히 볼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