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18 (토)

  • 구름많음동두천 18.7℃
  • 흐림강릉 23.3℃
  • 구름많음서울 22.5℃
  • 대전 18.9℃
  • 대구 17.3℃
  • 흐림울산 19.3℃
  • 광주 16.3℃
  • 흐림부산 20.2℃
  • 흐림고창 17.1℃
  • 제주 19.0℃
  • 맑음강화 16.9℃
  • 흐림보은 16.8℃
  • 흐림금산 16.5℃
  • 흐림강진군 17.0℃
  • 흐림경주시 17.5℃
  • 흐림거제 18.6℃
기상청 제공

농촌지도사업이 경쟁력이다

문경시 농업기술센터 김경훈 사과연구팀장

“농업인들의 변화, 농가 소득 향상될 때 보람”

농업농촌 현장에서 각양각색으로 단단한 농업을 빚어내는 사람들, 농촌지도사란 직급에는 열정과 감동이 배어 있다. 봄날의 소금빛처럼 순정한 열정은 수많은 농업환경 변화 속에서도 농촌지도사업을 통해 농업농촌을 질적·양적으로 성장 발전시키는 주인공들이다. 농촌지도를 펼치다 보면 때론 영농현장에서 낙망하거나 가벼운 어려움을 겪기도 하지만, 농업·농촌의 성장과 발전을 이끌어 내는 농촌지도직은 희망을 더 많이 상징한다고 할 수 있다. 농촌 융복합 시대에 맞춰 농촌지도사는 우리의 농업농촌을 디자인 하면서 농업· 농촌의 가치, 농업의 브랜드를 만들어 나가는데 중심적 역할을 해 나가고 있다. <편집자 주>



이번호에 만난 문경시 농업기술센터 소득개발과 김경훈 사과연구팀장은 ‘86년부터 농촌진흥사업에 헌신해오면서 일본  사과재배기술교류, 농업인대학 사과반 운영, 사과연구소 운영 및 시험연구, 농촌진흥청 공동연구사업, 과수재배 강의 및  농가 컨설팅을 통해 농가소득 증대와 국내농업발전에 크게 공헌했다.

전문인력 육성
김경훈 팀장은 24년째 문경 사과산업 인력 육성에 집중하고 있다. 특히 사과 대학을 운영하여 이론 및 현장교육을 병행한 교육과정을 편성하여 2005년부터 현재까지 운영하고 있다. 올해도 사과대학은 99명이 입학했고, 청강생이 52명이 될 정도로 인기가 높은 강의이다. 

또 김경훈 팀장은 1996년도 문경사과 발전 연구회 신규 조직을 시작으로 현재의 문경사과 발전협의회를 육성했다. 매년 문경사과품평회를 개최하여 문경사과의 우수성을 홍보하고, 품질 향상을 위한 연찬회 및 세미나, 정지전정 연시교육, 농장 순회방문 기술지도 등으로 문경사과의 명성을 농업인들과 함께 지켜 나가고 있다. 

문경사과 품격 높이는데 기여
농촌진흥청에서 개발한 국내 육성 품종인 감홍사과의 상품성을 인지하여 2011년부터 15농가 135ha 면적에 대해 시범사업을 통해 재배면적을 확대했다. 감홍사과의 고질적인 문제점인 고두병 방제에 각고의 노력으로 예방방법을 개발하여 농가에 보급했다. 현재는 감홍사과 자체 조성 등 재배면적 280ha와 감홍재배연구회 운영, 사과축제 등 홍보를 통해 감홍사과를 전국에 알리고 있다. 

대한민국에서 문경이 감홍 재배 지역 1위를 점유하는데 실질적인 공헌을 했다.

김경훈 팀장은 서리 상습 피해지역 안정 생산기반을 구축했다. 상습적인 서리 피해지역에 저온 서리상습지 16ha에 대해 방상휀 보급시범을 통해 서리피해농가의 안정적 생산기반을 조성했다. 또 사과 무병묘목 도입을 위해 농업기술센터 시범포장 1,983㎡에 400주의 무병묘목을 증식하여 바이러스 무병묘에 대한 필요성 증대 등 농가인식을 변화시켰다.

아울러 일본 현장 연수를 추진하여 문경 지역에 적합한 기술을 도입하고 사과재배 농업인의 의식 변화와 선진기술의 정착을 통한 문경사과의 품격을 높이는데 기여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문경사과 가공산업 발전 위해 뛰다
문경사과 가공 소득은 2009부터 현재까지 사과 가공소득 500억원 규모이다. 사과칩, 사과쿠키, 사과즙, 사과 고추장 등 사과 가공 상품 개발 및 농가 보급이 14종 개발 및 24개 업체에서 활용하고 있다. 

또 “백설공주가 사랑한 문경사과” 브랜드를 개발하여 문경사과를 활용한 사과즙에 공식 브랜드로 사용중에 있다. “사과즙 표준제조공정도”는 농촌진흥청 우수기술로 선정되어 전국 사과농가의 표준공정도로 활용되고, “백설공주가 사랑한 문경사과” 브랜드는 문경시의 대표축제인 문경사과 축제의 공식 주제어로 사용되고 있다.

농업인공동이용 사과주스 플랜트를 설치하여 학교급식을 매년 사과즙 40만봉을 공급하고 있다. 농업인의 공동브랜드(백설공주가 사랑한 문경사과즙) 사용 및 포장제 공동 제작으로 비용절감 및 공동 작업장인 사과주스 플랜트 설치로 품질관리까지 가능한 생산제품의 규모화로 시장 경쟁력을 갖추게 했다. 

부농인 증가할 때 가슴 벅차게 기쁘다
김경훈 팀장은 “농업은 순수하고 매력적이다. 농업에 대한 소신을 갖고 농업인들과 함께 하면서 농가들의 변화가 있을 때 지도한 보람을 느낀다”고 말했다. 김 팀장은 “특히 과수 농가들의 소득이 증대되어 즐거움을 함께할 때 가슴 뿌듯하며 감동할 때가 많다”고 말했다. 
김경훈 팀장은 “내가 좋아서 농촌지도사업에 열정을 쏟았고, 소비자들이 원하는 사과를 생산하기 위해 끊임없이 교육받고 실천하는 농가들과 함께 한다는 것이 즐겁다”고 말했다.
<팜&마켓매거진 4월호>에서 자세히 볼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