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03 (수)

  • 구름많음동두천 23.3℃
  • 맑음강릉 27.3℃
  • 구름많음서울 24.2℃
  • 박무대전 23.8℃
  • 연무대구 24.4℃
  • 흐림울산 24.9℃
  • 박무광주 21.6℃
  • 박무부산 22.4℃
  • 구름많음고창 22.3℃
  • 박무제주 22.3℃
  • 구름많음강화 23.0℃
  • 구름많음보은 23.2℃
  • 구름많음금산 18.9℃
  • 흐림강진군 22.1℃
  • 흐림경주시 25.0℃
  • 흐림거제 24.8℃
기상청 제공

베스트농업기술센터

군산시농업기술센터 김병래 소장

“군산 자립형 스마트팜 조성으로 차세대 농업과 전문 인력 육성”

급변하는 농업환경에서 생산자와 소비자를 만족시키는 경쟁력 있는 자립형 군산농업을 만들어 나가는 군산시농업기술센터. 김병래 소장은 “농업기술센터의 중점 사업이 군산농업의 경쟁력을 향상시킨다. 따라서 전 직원들과 함께 최고의 경쟁력과 농가들의 소득 창출을 위해 사명감을 갖고 끊임없이 노력하고 있다. 특히     군산 자립형 스마트팜 밸리 조성사업과 군산 맥아 및 엿기름 가공특화사업, 군산푸드통합지원센터, 농업인 공동이용 식품 제조시설 운영 등 목표 달성을 위해 책임감을 갖고 뛰고 있다”고 말했다.


스마트팜, 또 다른 군산농업 경쟁력 이끈다

“농업 경쟁력의 핵심은 기술과 우수한 인재를 확보하고 육성하는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따라서 지난해 농림축산식품부의 ‘청년 농업인 경영실습 임대농장 조성사업’에 공모했고, 선정돼 사업비 15억원을 확보했죠. 여기에 강임준 시장님께서 이 사업이 농업농촌 발전의 원동력이 될 수 있도록 국방시설본부 전라시설단과 상생협력 업무 협약을 체결 했어요. 이 협약식은 군산 자립형 스마트팜 밸리 조성사업을 추진하게 됐습니다.”


김병래 소장은 “군산 자립형 스마트팜 밸리 사업은 올해부터 2022년까지 4개년 동안 7.6ha 규모로 조성된다. 이곳에는 청년농업인 임대형 스마트팜, 농업인 실습 ․ 실증재배 포장, 귀농귀촌 체험 ․ 교육 및 숙소, 치유 숲(공원) 테마공원 조성 및 동물 보호센터 등이 들어선다. 규모화, 집단화된 군산 자립형 스마트팜 밸리는 일자리 창출 등 또 다른 군산농업의 경쟁력을 이끌어 나갈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이곳은 지역 특성에 맞는 모델을 기획하고 농업관련 연계사업을 확대하는데 최적지로 꼽히고 있다.

김 소장은 “군산 자립형 스마트팜 밸리는 청년농업인들이 스마트팜에 도전하여 성장하고 발전할 수 있도록 생태계를 구축하고, 농업의 4차 산업을 이끌어가기 위한 경영 공간으로 조성할 계획이다. 아울러 차세대 농업과 전문 인력 육성의 장으로도 활용되어 관 ․ 군 상생을 실천하는 모범적인 사례가 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팜&마켓매거진 7월호>에서 김병래  소장의 농업농촌의 경쟁력을 자세히 볼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