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24 (월)

  • 구름많음동두천 23.8℃
  • 맑음강릉 22.6℃
  • 맑음서울 25.1℃
  • 맑음대전 23.5℃
  • 구름조금대구 22.9℃
  • 구름조금울산 22.5℃
  • 구름많음광주 21.7℃
  • 맑음부산 24.0℃
  • 구름조금고창 22.1℃
  • 맑음제주 21.9℃
  • 맑음강화 25.0℃
  • 구름많음보은 20.4℃
  • 맑음금산 22.4℃
  • 구름많음강진군 22.8℃
  • 맑음경주시 22.3℃
  • 맑음거제 23.8℃
기상청 제공

트렌드& 마켓

바람개비 모양의 꽃 백화등

줄기는 등나무 닮고, 
하얀 꽃을 피운다 해서 백화등이요,
“꽃이 필 때 마치 등불이 매달린 것처럼 
환하게 핀다” 하여 백화등이다.
백화등은 협죽도과 식물로 상록 여러해살이 초화류로 5m내외까지 자란다. 학명은 Trachelospermumasiaticumvar. majus(Nakai) Ohwi이며, 영명은 White-flower Asian jasmine이다.

백화등은 다른 식물에 비해 내한성이 약한 편에 속한다. 정읍을 기준으로 볼 때 겨울나기 식물로 적합하지 않았으나 3년 전부터 노지에도 월동하고 있어 온난화 기온변화를 실감하고 있다. 

보통 5월초부터 6월초까지 백색의 바람개비 모양의 꽃을 피우고, 질 때는 인동덩굴처럼 황색으로 변하며 향이 매우 좋다. 
특히 요즘 시판되고 있는 자스민 백화등(개량종)은 꽃이 필 때 코를 찌를 정도의 강한 향을 내 품는다. 
백화등의 특징은 줄기나 잎을 자르면 더덕처럼 하얀 액체가 나오며 칡나무나 등나무처럼 다른 나무들을 감고 올라간다. 이때 줄기에서 뿌리가 내려 다른 물체에 잘 달라붙는 것이다.

재배방법은 종자를 채취하여 노천에 매장했다가 이듬해 봄에 파종하는 방법과 8~9월 사이 신초지가 경화됐을 때 삽목하는 방법이 있다. 종자 파종이나 삽목도 대체적으로 잘 되는 편이다. 
재배할 때 토양은 보습성과 배수성이 좋은 사질양토를 이용하며 반그늘이나 그늘진 곳에서 재배하는 것이 좋다.

백화등의 이용은 남부지방에서는 울타리, 펜스 등 다양한 구조물에 사용하면 최고이다. 하얀 꽃과 향기, 겨울에도 지지 않은 상록의 잎 등을 보는 그 자체만으로도 힐링 된다. 또한 아파트에서 화분으로 기를 때는 고사목에 감아올려 자연스런 정취를 자아내면 최고의 분경이 될 수 있다.
<팜&마켓매거진 6월호>에서는 김정엽 과장이 백화등 이야기를 자세히 볼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