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4 (목)

  • 맑음동두천 1.1℃
  • 맑음강릉 ℃
  • 맑음서울 1.8℃
  • 맑음대전 3.9℃
  • 맑음대구 4.7℃
  • 맑음울산 5.7℃
  • 맑음광주 7.7℃
  • 맑음부산 7.4℃
  • 구름많음고창 5.4℃
  • 구름많음제주 12.3℃
  • 맑음강화 1.9℃
  • 맑음보은 2.7℃
  • 맑음금산 3.5℃
  • 구름조금강진군 8.5℃
  • 맑음경주시 5.7℃
  • 맑음거제 8.7℃
기상청 제공

당진시, 유용미생물 품질 경쟁력 향상

연간 350톤 미생물 생산

  당진시농업기술센터(소장 윤재윤)가 센터 본소에 위치한 친환경농업과학관에서 유용미생물을 생산해 농가 생산 활동에 도움을 주고 있다.


  센터에 따르면 친환경농업과학관 1층에 403.88㎡ 규모로 조성된 유용미생물 생산시설은 작물재배용과 가축사육용 등으로 쓰이는 EM균 등 6종의 유용미생물을 연간 350톤가량 생산에 농업인들에게 안정적으로 공급 중이다.

  특히 센터에서 생산하는 유용미생물은 매년 2회 충남대학교 농업과학연구소에 보조사료 자가품질검사를 위탁해 고초균(바실러스 서브틸리스) 등 3종 5항목에 대한 총균수를 확인한 결과 기준 성분량(1.3×106 이상)보다 10만 배 이상 많은 균수(g당 1.5×1011)를 함유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렇다보니 센터에서 생산하는 유용미생물 350톤 중 270톤이 축산용으로 사용될 정도로 인기가 높다.

  이처럼 축산농가에서 유용미생물을 활용하는 이유는 미생물을 가축 음용수와 사료에 혼합해 먹이면 장 속에서 소화작용이 활발해져 가축분뇨 냄새의 원인인 유기물과 질소 함량을 낮출 뿐만 아니라 가축분뇨 내에서 분해 미생물로도 작용하기 때문이다.


  또한 가축에게 먹이지 않고 축사에 뿌리는 용도로 활용할 경우 축사 내부 공기 중 암모니아 가스와 황화수소가스를 포집해 악취를 제거하고 파리의 발생을 줄여 가축 질병을 억제하는 데에도 효과가 탁월하다.


  센터 관계자는 “센터에서 생산한 유용미생물은 축산농가 악취제거 목적 외에도 화학비료와 합성농약 사용을 줄이고 지속가능한 친환경적인 농업환경 조성을 위해서도 활용 중”이라며 “이엠(EM), 유산균, 광합성균, 효모균, 고초균, 생균제의 유용미생물을 저렴한 가격으로 지역 농가에 공급한다”고 설명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