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07 (금)

  • 흐림동두천 17.5℃
  • 흐림강릉 16.7℃
  • 서울 18.1℃
  • 대전 18.4℃
  • 흐림대구 18.5℃
  • 흐림울산 18.6℃
  • 광주 19.5℃
  • 흐림부산 19.3℃
  • 맑음고창 19.6℃
  • 흐림제주 19.3℃
  • 흐림강화 18.1℃
  • 흐림보은 17.7℃
  • 구름많음금산 17.1℃
  • 맑음강진군 20.6℃
  • 흐림경주시 17.9℃
  • 흐림거제 19.9℃
기상청 제공

뉴스

퇴직 농산물 검사관, 현장 뛴다

영세 양곡도정업 쌀 품질관리 지도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원장 노수현)은 농식품 품질관리 향상을 위해 전문성과 경험을 갖춘 퇴직공무원을 활용하는 인사혁신처 주관「퇴직공무원 사회공헌사업」의 일환으로 “영세 양곡도정업 쌀 품질관리 지원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농관원은 수십 년의 정부관리양곡 검사 경력과 전문성을 갖춘 농관원 검사관 출신 퇴직공무원을 공모절차에 따라 쌀 품질관리 전문위원으로 금년 2월부터 10명을 선발했다.

 전문위원들은 오는 12월까지 전국 각지의 영세 도정업체 약 785개소에 대하여 연 3회 주기적으로 직접 방문하여 지도할 계획이다.
 사업에 참여하는 쌀 품질관리 전문위원들은 고령이거나 영세한 양곡도정업주를 대상으로 쌀 표시사항 및 품위(등급)검사 방법 실습 교육, 양곡관리법령 등 가공·영업자가 준수하여야 하는 법령 등을 지도한다.

 농관원 관계자는 “퇴직공무원 사회공헌사업이 공무원이 재직 중 쌓은 전문성과 경험을 살려 퇴직 후에도 사회에 지속적으로 기여할 수 있는 좋은 사례가 될 수 있으며, 지원사업을 통해 국산 쌀의 고품질화를 촉진하고 소비자 만족도를 높여 나갈 수 있을 것”이라 밝혔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