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04 (화)

  • 맑음동두천 26.7℃
  • 구름조금강릉 32.4℃
  • 구름조금서울 27.6℃
  • 맑음대전 31.4℃
  • 맑음대구 33.9℃
  • 맑음울산 26.0℃
  • 맑음광주 28.9℃
  • 맑음부산 25.5℃
  • 맑음고창 26.3℃
  • 구름조금제주 27.7℃
  • 구름조금강화 20.8℃
  • 맑음보은 30.9℃
  • 맑음금산 29.5℃
  • 구름조금강진군 27.1℃
  • 맑음경주시 31.4℃
  • 맑음거제 27.6℃
기상청 제공

뉴스

과일류 등 씨앗 섭취시, 자연 독소

식약처, 독성 제거하여 섭취 당부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이의경)는 여름철 수확시기를 맞는 매실 등 과일류 씨앗 등에는 시안화합물이라는 자연독소가 함유되어 있어 반드시 독성을 제거하여 섭취할 것을 당부한다고 밝혔다.
  
덜 익은 매실을 날 것으로 섭취하거나 복숭아, 살구, 사과 등의 씨앗을 섭취했을 경우 어지럼, 두통, 구토, 두근거림 등의 증상이 나타날 수 있으므로 올바른 섭취 방법을 익히는 것이 중요하다.
 
 구, 복숭아, 사과 등의 씨앗에는 시안화합물 함량이 높아 식품으로 섭취해서는 안 된다.  덜 익은 매실의 씨앗과 과육 모두에 시안화합물을 함유하고 있어 날 것으로 섭취하지 말고 술을 담그거나 설탕에 절이는 등 시안화합물을 분해시킨 후 섭취해야 한다. 은행과 죽순은 반드시 익혀 섭취하고, 아마씨는 200℃에서 20분 정도 볶아 섭취해야 하는데 1회 4g, 하루 16g을 초과해서는 안 된다. 

또한, 매실주를 담글 때에는 씨앗에 있는 시안화합물이 알코올과 반응하여 에틸카바메이트라는 유해물질이 생성될 수 있다.
     
에틸카바메이트의 생성량을 줄이는 방법은  상처가 없는 신선한 매실을 사용하여야 한다.  알코올 함량이 높을수록 에틸카바메이트의 생성량이 많아지므로 가급적 알코올 도수가 낮은 담금용 술을 사용하는 것이 좋다.  직사광선을 피해 25℃ 이하의 서늘한 곳에 보관하여야 한다. 온도가 높아질수록 에틸카바메이트의 생성량이 증가하기 때문이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