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27 (월)

  • 흐림동두천 17.9℃
  • 흐림강릉 21.6℃
  • 서울 19.2℃
  • 대전 20.2℃
  • 대구 19.6℃
  • 울산 19.2℃
  • 흐림광주 19.7℃
  • 부산 18.7℃
  • 흐림고창 18.9℃
  • 제주 21.4℃
  • 구름많음강화 18.9℃
  • 흐림보은 19.1℃
  • 흐림금산 20.6℃
  • 흐림강진군 20.3℃
  • 흐림경주시 19.4℃
  • 흐림거제 19.9℃
기상청 제공

트렌드& 마켓

며느리주머니 '금낭화'

3시간 이상 아침 햇볕 받아야 꽃 색깔 선명

7,80년대 옛날 여고생이 예쁘게 머리를 양 갈래로 따서 다니던 시절을 회상하게 하는 꽃이다. 꽃의 둥근 모양이 옛 여인들이 치마 속 허리춤에 매달고 다니던 두루주머니와 비슷하게 생겼다하여 며느리 주머니라고 불렀으며, 며느리 밥풀, 며늘취라고 불렀던 꽃이다. 

금낭화는 현호색과 여러해살이 꽃으로 1m내외까지 자라며 우리나라 야생화중에서 가장 예쁜 꽃 중의 하나이다. 당초 중국이 원산으로 알려지고 있으나 경기도 가평을 비롯하여 천마산, 설악산, 대둔산지역에 군락지가 발견되어 이 꽃도 우리나라 꽃으로 밝혀지고 있다.

학명은 Dicentra spectabilis (L.) Lem.이며 영명은 'Bleeding Heart’ 이다. 
금낭화는 주로 깊은 산 계곡 근처의 부엽질이 풍부한 곳으로 아침햇살이 충분히 비치는 지역을 좋아 한다. 꽃은 보통 4~6월 사이 연분홍색 심장장형의 꽃을 피우는데, 다른 꽃에 비해 폐쇄형으로 수정이 잘 안 되는 편이다. 금낭화 본연의 아름다운 꽃을 감상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아침 햇볕을 3시간 이상 충분히 받아야 분홍빛 아름다운 꽃을 감상 할 수 있다. 
특히 금낭화는 산성 토양을 좋아하기 때문에 과다한 질소 사용이나 퇴비 주는 것은 좋지 않다.

금낭화 특징
금낭화의 특징으로는 줄기 전체가 흰빛이 도는 녹색이며 줄기나 잎이나 줄기를 자를 경우 적색의 유액이 흐른다. 이 유액을 염색 염료로 이용할 수 있다.
재배요령으로는 8월초에 잘 익은 종자를 채종하여 바로 파종한다. 광과는 무관한 종자이기 때문에 할미꽃이나 민들레처럼 특별히 광을 조절할 필요없이 상토에 파종하면 되는데, 이렇게 하면 이듬해 3월에 발아한다.
그러나 채종 즉시 양파 망에 모래와 섞어 땅속에 넣어둔다(노천매장). 한 달 후 꺼내 냉장고에 한 달 동안 보관한다. 파종상에 파종할 경우에는 한 달 후면 발아하기 때문에 경제적으로 이 방법이 유리하다 


관리방법
관리방법으로 장마철에 물 빠짐이 안 좋을 때 무름병, 뿌리썩음병이 발생하기 쉬우므로 물 빠짐에 신경 써야 한다. 한군데 오랫동안 재배하면 포기도 작아지고 뿌리가 썩음으로 2~3년에 한 번씩 포기를 나누어 옮겨주는 것도 중요하다. 

금낭화 어린잎은 묵나물로 이용이 가능하나 삶은 뒤 잘 우려내어 이용한다. 
<팜&마켓매거진 5월호>에서 금낭화의 아름다움을 더 자세히 볼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