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17 (금)

  • 흐림동두천 25.3℃
  • 흐림강릉 26.7℃
  • 흐림서울 27.0℃
  • 흐림대전 26.5℃
  • 흐림대구 24.9℃
  • 흐림울산 22.7℃
  • 흐림광주 23.3℃
  • 흐림부산 21.7℃
  • 흐림고창 23.2℃
  • 제주 19.5℃
  • 흐림강화 23.7℃
  • 흐림보은 24.5℃
  • 흐림금산 25.5℃
  • 흐림강진군 22.1℃
  • 흐림경주시 23.2℃
  • 흐림거제 22.1℃
기상청 제공

뉴스

2019고양국제꽃박람회, 폐막

경제적 효과 1,248억원
수출계약 1,839만 달러

지난달 26일부터 일산 호수공원과 원당 화훼단지에서 이원 개최된 2019고양국제꽃박람회가 17일간의 일정을 마치고 5월 12일 폐막했다.


이번 박람회는 품격 높은 전시와 운영으로 대한민국 최고 꽃 축제로서의 모습을 보여준 동시에 화훼 농가와 상생 발전의 길을 활짝 여는 기폭제 역할을 톡톡히 했다.

꽃 예술 전시의 새로운 지평을 열어 … 경제적 효과 1,248억 원
13번째 개최된 이번 박람회에는 47만 명의 관람객이 방문하여 아름다운 꽃의 매력을 만끽했다.
새로운 전시 공간감을 선보인 세계화훼교류관의 ‘유라시아’, 입체 화훼 장식 ‘플로토피아’, 세계 최고 수준의 화훼 공간 장식 ‘세계 화예 작가 초청전’ 등 꽃과 예술이 어우러진 전시가 가장 큰 인기를 끌었다. 야외에서는 7만 본의 튤립정원, 20m 높이의 평화의 여신, 화려한 플라워 터널 등에 관람객의 발길이 끊기지 않았다. 

클래식 공연부터 시민참여 노래자랑까지 다채로운 장르의 공연도 즐거움을 선사했다.

마술, 마임 등 행사장 곳곳에서 거리 공연을 활성화하여 관람객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이끌어냈다. 전국 지자체의 벤치마킹도 이어져,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성공적인 축제임을 다시 한번 확인했다.  


한국지역정책개발원의 관람객 만족도 평가에 따르면 전시 작품 만족도, 전시 작품 수준, 공연에 높은 만족도를 나타냈으며, 전반적인 만족도 부분에서는 주변인 추천 의향, 향후 방문 의향 순으로 높은 만족도를 보였다. 또한 꽃박람회가 관광산업 진흥, 화훼산업진흥, 국제적 이미지 제고에 기여한다고 평가했으며, 올해 본격적으로 도입한 화훼 교환 쿠폰에 대해 긍정적인 반응을 보였다.     
  
이번 박람회 개최로 인한 경제적 효과는 생산유발액 829억 원, 부가가치유발액 401억 원, 세수유발효과 18억 원으로 총 1,248억 원에 달할 것으로 추정되며, 취업유발효과는 2,157명으로 추산된다.  


화훼 수출 계약 1,839만 달러 … 해외 네트워크도 탄탄
어려운 화훼 산업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한 비즈니스 프로그램도 알차게 운영했다.
일본, 중국, 폴란드 등의 해외 바이어를 초청하여 화훼 수출 계약 1,839만 달러를 체결했다. 선인장, 다육식물, 장미 등이 미국, 일본, 네덜란드 등 19개국으로 수출된다.

꽃박람회장과 원당화훼단지에서는 신품종과 우수 화훼를 전시하고 세미나를 개최하여 국내외 화훼인들이 최신 정보를 교류할 수 있도록 하였으며, 일본 오타 경매장, 케냐 농림부, 남아공 화훼생산자협회, 에티오피아 원예생산수출자협회 등과 MOU를 체결하였다.

국가관으로 참여한 콜롬비아, 에콰도르, 남아공, 네덜란드 등은 2020년 박람회 참여를 이미 확정하며 참가에 만족을 보였다. 

재단법인 고양국제꽃박람회 이사장 이재준 고양시장은 “일산 호수공원과 원당화훼단지를 연계하여 처음 개최한 이번 박람회를 발판으로 화훼 농가에 더욱더 실질적 도움이 되는 행사로 발전시켜 나갈 것이다. 관람객들의 고양시 체류 시간을 좀 더 늘릴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개발하여 지역 경제 활성화 및 일자리 창출에 도움이 되는 고양시 대표 효자 브랜드로 발전시킬 것이다”라고 밝혔다. 또한 자원봉사자를 비롯한 운영인력과 교통 불편 및 호수공원 이용 제한을 감내해 주신 고양시민에게도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고 밝혔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