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17 (금)

  • 흐림동두천 24.1℃
  • 흐림강릉 25.4℃
  • 흐림서울 25.5℃
  • 흐림대전 25.4℃
  • 흐림대구 24.1℃
  • 흐림울산 22.1℃
  • 광주 21.7℃
  • 흐림부산 21.3℃
  • 흐림고창 22.9℃
  • 제주 19.2℃
  • 흐림강화 23.1℃
  • 흐림보은 23.8℃
  • 흐림금산 24.4℃
  • 흐림강진군 19.0℃
  • 흐림경주시 22.1℃
  • 흐림거제 21.7℃
기상청 제공

당진시농업기술센터, 고추 부직포 터널재배지도 효과 만점!

노지재배 보다 생산량 20% 이상 높아

당진시농업기술센터가 고추 부직포 터널 재배 기반조성과 기술지도를 추진해 농가들로부터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센터에 따르면 당진지역 30여 농가, 3㏊ 면적에 고추 부직포 터널을 조성해 노지 재배보다 10일 이상 앞당겨 정식했다.

  
그 결과 수확기간이 연장되고 부직포를 벗기기 전까지 서리와 우박 피해를 예방할 뿐만 아니라 진딧물 등 병해충 피해를 사전에 차단할 수 있어 고품질 고추 생산에 도움이 되고 있다.

  특히 부직포 터널재배의 경우 일반 노지재배보다 땅의 온도와 습도가 더 높게 유지돼 생산량이 20% 이상 높고 비닐 터널재배와 달리 환기구 설치가 필요 없다는 장점이 있다.

  다만 부직포 제거는 고추 상부 새순이 부직포에 닿은 후 7일 정도 경과 후에 해야 하며, 제거 후에는 즉시 진딧물과 총채벌레, 탄저병 등의 병해충에 대한 방제를 철저히 해야 한다.

  센터 관계자는 “고추 부직포 터널재배를 통해 고품질 다수확 기반 조성에 노력하고 있다”며 “앞으로 고추 외에도 다양한 작목에 부직포 터널재배를 도입해 작물 초기 활착과 생육촉진은 물론 농가 소득 증대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