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19 (일)

  • 구름많음동두천 19.8℃
  • 흐림강릉 19.2℃
  • 서울 18.9℃
  • 흐림대전 19.2℃
  • 구름많음대구 17.1℃
  • 구름많음울산 17.1℃
  • 구름많음광주 19.8℃
  • 흐림부산 18.7℃
  • 흐림고창 20.7℃
  • 구름많음제주 21.3℃
  • 구름많음강화 17.6℃
  • 흐림보은 18.0℃
  • 흐림금산 18.1℃
  • 구름많음강진군 18.7℃
  • 구름많음경주시 15.7℃
  • 흐림거제 19.5℃
기상청 제공

뉴스

귀농귀촌인, 문화체육서비스 절실

귀농․귀촌 교육과 컨설팅 지원 강화
직업경력과 다양한 기술․자격정보 등 활용한 일자리 창출

귀농․귀촌인들은 거주지에 확충되어야 하는 공공서비스로 문화․체육서비스를 가장 많이 꼽았고, 취약계층 일자리, 임신․출산․양육지원, 노인돌봄서비스 등이 필요한 것으로 조사됐다. 

농식품부에 따르면 귀농가구의 경우, 문화․체육서비스(30.0%), 취약계층 일자리(17.1%),  노인돌봄서비스(15.8%), 교통서비스(12.0%)로 나타났고, 귀촌가구의 경우, 문화․체육서비스(32.3%), 임신․출산․양육지원(16.5%), 노인돌봄서비스(13.7%), 취약계층 일자리(12.7%)로 나타났다.

농식품부는 금번 귀농․귀촌 실태조사 결과를 볼 때,  귀농귀촌인의 농업소득 향상 및 지역 적응 등에 귀농귀촌 교육이 효과가 있는 것으로 나타남에 따라 귀농․귀촌 교육과 컨설팅 지원이 강화될 필요성이 큼을 시사하고 있다.

또한, 귀농․귀촌인들의 농촌 정착시 소득부족 해소를 위한 일자리 지원 강화도 필요함을 보여주었다. 특히, 귀농․귀촌인들의 귀농․귀촌전 직업경력과 다양한 기술․자격정보 등을 활용한 지역일자리(새일센터, 고용복지플러스센터 등) 및 창업지원(귀촌인 농산업 창업지원 등) 연계를 강화할 필요가 있다.

 귀농인들이 재배작목 선정시 재배가 쉽고 높은 소득을 창출할 수 있는 점을 주요 요건으로 고려함에 따라, 지자체에서는 귀농 정책지원시 계획 단계에서부터 보다 신중한 작목 선정 등 사업계획이 적절히 수립․이행될 수 있도록 창업자금지원 및 이와 연계한 맞춤형 컨설팅을 지원해 나갈 필요가 있다.

 귀농귀촌인과 지역민간 갈등요인인 선입견과 텃세를 완화하기 위한 융화교육도 확대가 필요함을 보여 주었다.  
 아울러, 귀농․귀촌인이 생활에서 느끼는 불편을 최소화하고, 안정적으로 농촌에 정착토록 하기 위해서는 부족한 문화․복지 등 기반을 확충해 나갈 필요가 있음을 보여주었다.

농식품부 관계자는 “이번 귀농․귀촌 실태조사 결과를 심층분석하여 귀농․귀촌인 지원을 강화하기 위한 정책보완 방안을 검토해 나갈 예정”이라며,  “귀농․귀촌에 대한 국민적 관심이 커지고 귀농․귀촌 인구가 2017년 기준으로 50만을 넘어서는 등 귀농귀촌이 지속적으로 확대됨에 따라 귀농․귀촌 실태의 면밀한 파악을 위해 유의미한 데이터가 축적될 수 있도록 실태조사를 지속 실시하고, 이를 기반으로 귀농․귀촌인이 농촌사회에 안정적으로 정착할 수 있도록 다양하고 실효성 있는 지원 정책을 마련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